삼성물산, 성장 에너지 복원... 미래형 수익모델 구현
2019-05-15취재부 
삼성물산(패션부문)


한국 사회에서 삼성이 갖는 상징성은 절대적이다. 글로벌 리딩 브랜드로 자리매김되고 있는 삼성의 브랜드 파워는 실로 엄청난 것이다. 그래서일까. 2조원에 이르는 적지않은 매출 규모에도 불구하고 삼성물산(패션부문)에 대한 세간의 평가는 야박하리만치 매섭다. 어찌 보면 이는 그만큼 삼성물산(패션부문)이 차지하는 우리나라 패션 소비산업 생태계에서의 절대적 지위와 또 그에 버금가는 선도 역할에 대한 기대가 높기 때문일 것이다. 하지만 삼성물산(패션부문)이 발현하고 있는 한국 패션 소비시장 생태계에서의 위상이 예전에 비해 다소 위축되었다는 일방적인 평가는 그 동안 양적 질적으로 엄청난 성장과 변화가 점철된 한국 패션 소비시장의 발전사를 감안하면 다소 경도된 시각의 결과라는 판단이다.




2018년 삼성물산(패션부문)은 2017년 규모 위축의 충격을 딛고 다시금 성장의 에너지를 복원하였다. 규모 대비 다소 아쉽기는 하나 영업이익도 구현될 만큼 비즈니스 품질도 개선됐다. 실제 판매배수 역시 시장 평균을 훨씬 상회하는 브랜드 비즈니스의 높은 부가가치 획득 역량을 보여준다. 사실 대기업군 패션부문의 수익 지표 속성은 패션전문 단일기업 대비 상당한 추가 비용부담 요인이 엄존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실제 삼성물산(패션부문)의 수익 역량은 겉으로 나타난 지표를 보다 상회하는 수준으로 이해된다.


최근 삼성물산(패션부문)의 개선된 브랜드 포트폴리오는 보다 나은 성과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상당기간 상당한 수준의 성장축을 담당했던 남성정장 부문의 시장 축소 등 변화된 시장 환경에 나름 비교적 적절한 브랜드 포트폴리오 구조 조정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는 판단이다. 세그먼트 시장 차원의 대응뿐만이 아니라 '비이커' 등 지금 시대가 요구하는 컨셉 유통스토어의 성공적인 확산은 삼성물산(패션부문)의 새로운 성장 지렛대로 기대된다.


'빈폴'의 성공 화두가 여전히 유효할 만큼 삼성물산(패션부문)의 축적된 패션 비즈니스 경영 지식과 경험은 두텁다. 더불어 보다 지식집약적 비즈니스 속성이 강조되는 현대 패션소비 산업에서의 상대적으로 우수한 인적 자원의 기반 역시 삼성물산(패션부문)의 엄청난 경쟁 역량이자 자산이다. 보다 패션 비즈니스 친화적 전략과 최근 가시적 성과로 구현되고 있는 변화에 대한 선제적인 역동성이 배가된다면 삼성물산(패션부문)의 새로운 마켓리더십은 한국 패션산업의 가치 자산으로 변함없이 발현되리라 기대된다.


관련기사
‘글로벌’과 ‘온라인’이 지속성장 좌우했다
한국 패션시장, 새로운 Winning Shot 출현했다
2019년 한국패션, 2018년 F-MPI에서 길을 찾다
본질·디지털·집중화 기반 마켓 리더십 빛났다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新생태계 조성
5대 대기업 외형 7조원, 마켓파워 여전
SPA 온라인의 직격탄… 신성통상, F&F 역설적 성장
기회선점 강세, 오프라인 메이저 반격 예고
여전한 ‘나이키’ ‘아디다스’ ‘휠라’ ‘데상트’의 리딩
골프웨어 시장, 양적 팽창과 재고급증 인한 롤러코스트 불가피
아웃도어, 위기 속에 옥석 가려졌다
글로벌 패션기업, 브랜드 파워 기반 규모 경제도 실현
글로벌 SPA, 이익율 13% 수익역량 강해져
여성복 시장, 평가절하 속 실제 경영 역량은 양호
‘ABC마트’ 독주체재, 경쟁자가 없다
‘젠틀몬스터’ ‘스와치’ ‘쌤소나이트’ 전문성 탁월
코웰, 엠코르셋, 코튼클럽 신흥강자 등장
‘경계 사람짐’ 여파로 스포츠 & SPA 강세
글로벌 챔피언, 거침없는 마켓리더십 확대
세계 제1의 소비시장, 중국 재발견
지속성장을 위한 경영아젠다
신세계인터내셔날, ‘5대 패션 대기업’ 부문 새 질서 리드
LF, 능동적 변화 대응으로 新생태계 리더십 확보
휠라, 생태계 압도하는 거인의 귀환
한섬, 한국 패션 대표하는 패션 비즈니스의 교과서
F&F, 브랜드 파워 기반 초우량 기업으로 우뚝
코웰패션, 책임경영 토대로 뉴채널 기회시장 선점
자라, 재고자산회전율 25의 초우량 패션기업
이랜드월드, SPA의 수익역량 확장... 새로운 성장동력 확보
데상트코리아, 견고한 포트폴리오로 스포츠 양강 구도 재편
영원아웃도어, 세계적인 경영 자원 바탕, 체질 개선 성공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더네이쳐홀딩스 경영성과
그랩, 패션소비 산업의 새로운 리더십 확보
신성통상, 확고한 경영역량 기반 지속성장 확신
코오롱인더스트리, 한발 앞선 혁신으로 산업 가치 업그레이드 기여
패션그룹형지, 1조 규모로 패션 전문 대기업 위상 갖춰
원더플레이스, 차별적 Biz 모델로 마켓 리더십 확보
아이디룩, 日 치밀성에 韓 창의성 더해 지속성장
위비스, 꾸준한 수익역량... 라이프스타일 전반으로 확장
신원, 젊은 오너의 창의적인 경영 & 글로벌 전략 주효
지엔코, 양질의 파트너사와 안정된 포트폴리오 돋보여
불경기에 더욱 빛난 ‘네파’의 효율 혁신
패션랜드, 채널별 최적화된 브랜드 포트폴리오 주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