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주얼에 스타일입혀 새 시장 창출”

2006-06-05 김정명 기자 kjm@fi.co.kr

‘로우로우’ 플래그십스토어 홍대점

황태영 「마인드브릿지」이사
2003년 8월, 패션 시장에 감성캐주얼 열풍이 몰아치고 있던 당시 더베이직하우스는 ‘비즈니스 캐주얼’을 표방한 브랜드 「마인드브릿지」를 런칭했다. 패션업계의 많은 사람들은 이 ‘생뚱맞은’ 브랜드의 출현에 의아해 했다.

“모두가 안 될 것이라고 하는 시장이었지만 우리는 이 시장의 가능성을 확신했다. 런칭해서 1년은 브랜드를 알리고 입소문을 타는 시기였다. 이 기간동안 많은 사람들이 브랜드 방향이 잘못돼서 그렇다고 우려했지만 개의치 않았다. 결국 확신대로 이 시기가 지나면서 본격적으로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다.”

런칭부터 사업부를 이끌고 있는 황태영 이사는 스타일리시 캐주얼 시장의 포문을 연 「마인드브릿지」의 런칭 과정을 간략하게 설명했다.

황 이사의 말처럼 「마인드브릿지」는 2004년 여름부터 서서히 상승세를 타기 시작하더니 지난해에는 매출과 매장 수에 탄력을 받기 시작했다. 올 들어 지난 4월부터는 전체 70여개 매장 가운데 30%가 넘는 25개가 월 매출 1억원을 넘길 정도로 성장이 가파르다.

지난호 <패션인사이트>가 발표한 상반기 베스트브랜드에서도 「마인드브릿지」는 남성복 부문과 캐주얼 부문에 모두 이름을 올렸다. 한 부문에서 상위권에 랭크되는 것도 쉽지 않은 것을 감안했을 때 놀라운 성과다.

황 이사는 “일부에서는 브랜딩이 잘못되서 브랜드 정체성이 모호한 것 아니냐고 반문한다. 그러나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 오히려 우리의 구상이 실제적인 데이터로 나와 고무적인 현상이라고 생각한다. 소비자들은 「마인드브릿지」가 캐주얼인지 남성복인지 구분하지 않는다. 그저 마음에 드는 옷을 한 벌 구입하는 것일 뿐이다. 우리가 캐주얼이나 남성복으로 성격을 규정한다면 그건 「마인드브릿지」의 한계를 정해버리는 것과 똑 같은 일이다.”

캐주얼에서 감도와 완성도만 조금 높인 상품으로는 결국 캐주얼 시장 안에 있는 니치마켓으로 머무를 수 밖에 없다는 것. 결국 「마인드브릿지」를 폭넓은 소비자들이 인정하는 브랜드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마인드브릿지」가 계속 상승세를 타면서도 잘 풀리지 않았던 여성 부문도 이제 판매의 40%를 차지할 정도로 제 궤도를 찾았다.

황 이사는 “여성라인을 안정시키기 위해 남들 하듯이 스타 디자이너를 영입하거나 조직을 바꾸지 않았다. 다만 모두가 알고 있지만 결과로 잘 나오지 않았던 부분을 지속적으로 강화했다. 핵심은 균형이다. 남성라인과 여성라인이 점차 조화를 이루기 시작하면서 소비자들에게 선택 받는 상품도 늘었다”고 말했다.

스타일리시 캐주얼 시장의 전망도 밝다고 강조한다.
황 이사는 “이제 스타일리시 캐주얼 시장은 본격적으로 성장기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패션시장에서도 충분히 공감대가 형성된 만큼 올 가을을 기점으로 본격적으로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황 이사는 또 “스타일리시 캐주얼을 찾는 소비자들은 광고를 많이 하고 소위 뜬 브랜드라고 해서 쉽게 지갑을 열지 않는다. 꾸준히 브랜드를 알리고 좋은 상품을 만드는 일이 가장 중요하다. 겉만 화려한 옷보다 좋은 소재를 사용한 품질 좋은 제품을 선호한다. 특히 트렌드 변화보다 소재와 컬러 등 옷의 본질적인 요소에 더 충실한 경향이 있다”고 덧붙였다.

「마인드브릿지」는 올해 매장을 90개까지 늘릴 계획이다. 매출도 지난해보다 2배 정도 신장한 780억원(소매가 기준)을 목표하고 있다.

황 이사는 “「마인드브릿지」의 영향력을 더 키워 내년 <패션인사이트> 설문 결과에는 멀티 어덜트캐주얼과 여성복에서도 이름을 올릴 수 있는 브랜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커버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8로 1길 6 (마곡동 790-8) 메이비원빌딩
대표자: 황상윤 사업자등록번호: 206-81-18067 통신판매업신고: 제 2016-서울강서-0922호
대표번호: 02-3446-1788 팩스: 02-3446-7449 개인정보보호책임자: 신경식

FASHION INSIGHT

Fashion Insight는 패션인과 패션기업의 성장과 성공을 응원합니다.
시장흐름에 대한 깊이있는 분석, 국내외 전문가들과 신뢰깊은 네트워크와 데이터 분석을 통해 패션기업 경영자들에게 ‘Insight’를 제공하겠습니다.

Fashion Insight는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스타트업 기업의 성장을 위해 디자이너와 기업, 브랜드와 플랫폼의 신뢰깊은 교류에 앞장서겠습니다.
또 SCM, IT, 엔터테인먼트, 벤쳐캐피털 등 관련 산업과 교류를 통해 패션산업의 가치 업그레이드에 힘쓰겠습니다.

Fashion Insight는 스마트 리테일 시대를 맞아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모델 구축과 이를 통한 새로운 패션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습니다.

Fashion Insight는 한국 패션기업과 브랜드, 디자이너의 성공적인 글로벌 비즈니스를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