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글라 정부도 인정…FITI시험연구원 ‘엄지척’

2023-12-11 김우현 기자 whk@fi.co.kr

지난 7일 방글라 섬유황마부 관계자 방문...섬유연구원 설립 노하우 전수

Image
방글라데시 정부 관계자들이 FITI시험연구원을 방문해 섬유연구원 설립에 관한 노하우를 전수받고 있다



FITI시험연구원(원장 김화영)은 지난 7일 서울 본원에서 방글라데시 정부 관계자들과 한·방글라 섬유 산업 발전을 위한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방글라데시 정부는 아시아개발은행(ADB)의 지원으로 자국 2곳에 첨단 섬유패션연구원을 설립하는 STTL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압둘 라우프 섬유황마부 차관, 누루자만 섬유황마부 차관보, 딜루바 샤히나 재무부 차관보 등 방글라데시 정부 고위급 관계자 및 방글라데시 섬유공학대학, 아시아개발은행 관계자 10명으로 구성된 방문단은 STTL의 본격적인 추진에 앞서 방글라데시 섬유패션연구원 설립 및 운영, 나아가 섬유 산업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역량강화 워크숍을 진행하기 위해 한국을 찾았다.


방문단은 섬유 산업 육성 관련 노하우와 지식을 공유받기 위해 이날 FITI시험연구원을 방문, 한국 섬유패션 산업의 발전상과 시험인증 기술 현황을 살펴보고 FITI시험연구원과의 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FITI시험연구원은 시험인증 솔루션과 시험·연구 인프라 등을 소개하며 섬유 산업의 고부가가치 창출 및 시험인증기관 설립에 대한 경험도 전달했다. 방글라데시 방문단은 이에 앞서 지난 4일에는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을 방문, 섬유패션연구원 설립 및 운영 지원 등 성공적인 STTL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화영 원장은 “FITI시험연구원은 1965년 설립돼 한국 경제 발전을 주도한 섬유 산업과 함께 성장한 섬유 분야 대표 시험인증기관”이라며 “이번 만남이 양국 섬유 산업의 공동 발전을 이룩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고, 앞으로 다방면에서 활발한 교류가 이뤄져 방글라데시 섬유패션연구원 설립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FITI시험연구원은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일환으로 2018년부터 에티오피아 섬유테크노파크 조성지원사업을 공동 수행하고 있다. 지난 11월 개소한 에티오피아 섬유테크노파크의 시험분석센터·장비 구축 컨설팅 및 현지 전문 인력양성 교육 등을 담당하며 에티오피아 섬유 산업 육성을 지원하고 있다.


Image
김화영(앞줄 왼쪽에서 여섯번째) 원장이 방글라 정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