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진장 블프’ 첫 날부터 터졌다

2023-11-23 김우현 기자 whk@fi.co.kr

무신사 블랙프라이데이, 첫 날 판매액 500억 돌파…작년보다 42% 늘어 흥행 성공

Image
무신사의 연중 최대규모 할인 행사인 ‘무진장 블랙프라이데이’가 첫 날부터 판매액이 500억원을 돌파하는 대박을 터뜨리며 역대급 흥행을 예고하고 있다



무신사의 연중 최대 규모 할인 행사 ‘무진장 블랙프라이데이(이하 무진장 블프)’가 행사 시작 첫 날부터 500억 원에 육박하는 판매액을 기록하며 역대급 흥행을 예고했다.


어제(22일) 자정(00시)부터 시작된 무진장 블프는 오픈한지 24시간 40분여 만에 누적 판매액 500억 원을 돌파했다. 하루 동안 분당 약 3300만 원 이상 판매된 셈이다. 지난해 무진장 블프 1일차 판매액과 비교하면 42%가량 늘어난 수치다. 양털 부츠, 헤비 아우터, 코트 등 겨울 아이템이 랭킹 상위권을 차지했고 ‘노매뉴얼’ ‘디스이즈네버댓’ ‘락피쉬웨더웨어’ ‘버터셀즈’ ‘어반드레스’ 등의 브랜드 판매액이 높았다.


시간대로 살펴보면 행사 오픈 직후인 자정부터 오전 1시 사이에 주문 수량이 8만 건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번 행사에 대한 고객들의 기대감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18일부터 4일간 티징 기간에 진행된 랜덤 할인 쿠폰 이벤트에도 65만 명 이상이 참여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첫 날 진행한 ‘무신사 라이브’도 호실적을 거뒀다. 저녁 8시에 진행된 ‘디스이즈네버댓’ 무신사 라이브에는 한 시간 동안 누적으로 6만 명 이상의 시청자가 참여할 정도로 주목을 받았다. 무신사는 디스이즈네버댓의 플리스 재킷, 후드티 등 겨울 인기 상품을 최대 50% 할인된 라이브 특가로 선보여 7억 원이 넘는 판매액을 기록했다.


무신사는 ‘무진장 블랙프라이데이’ 행사가 진행되는 12월 3일까지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진행해 입점 브랜드의 매출 확대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행사는 300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30만여 개의 상품을 선보인다. 파격적인 특가 상품을 한정 수량 판매하는 △시그니처 특가 △하루 특가 △선착순 특가 등 더욱 강화된 혜택을 확인할 수 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