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지개 프리즘 담은 휠라키즈 ‘미러볼 다운’ 블링블링

2023-11-23 김우현 기자 whk@fi.co.kr

보온성·실용성은 기본, 레인보우 새겨 아이 취향까지 저격

Image
휠라 키즈가 아이들의 판타지를 저격한 스타일리시한 겨울 아우터 ‘미러볼 다운’을 내놓았다



갑작스러운 추위에 본격적인 겨울의 시작을 체감하는 요즘, 따뜻함은 물론이고 활용도를 고려하는 부모와 아이들의 판타지를 모두 만족시키는 스타일리시한 겨울 아우터가 등장했다.


휠라코리아(대표 김지헌)에서 전개하는 키즈 브랜드 휠라 키즈는 2023 다운재킷 컬렉션의 대표 주자격인 ‘미러볼 다운’과 ‘클라우드 다운’ 재킷을 내놓았다.


빛에 따라 무지개 같이 색상이 변하는 프리즘을 옷과 부츠에 녹여 아이들의 판타지를 만족시킨 미러볼 다운과 소프트한 파스텔 컬러, 세련된 블랙, 화이트로 색상 선택의 폭을 넓힌 동시에 가볍고 편한 디자인으로 활동성을 높인 클라우드 다운까지 동심을 충족하면서도 실용적인 키즈용 윈터 제품이다.


겨울 컬렉션 대표 제품인 ‘미러볼 다운’은 반짝이는 펄감이 있어 빛에 따라 다양한 색상을 보여주는 프리즘 다운 재킷이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글로시한 소재에 무지개처럼 프리즘이 펼쳐지는 미러볼 다운은 소매 멀티 컬러 와펜으로 디자인 포인트를 줬다.


또 올 겨울 트렌디 아이템인 후드형 모자 ‘발라클라바’를 세트로 구성해 보온은 물론 스타일까지 챙겼다. 특히 미러볼 다운은 동물 복지 기준인 ‘책임 있는 다운 기준(RDS)’을 충족한 프리미엄 덕 충전재를 80대 20으로 사용해 환경까지 고려했다. 색상은 페일 라벤더, 라이트 민트, 크림, 블랙 등 4가지로 가격은 19만 9000원.


또 ‘클라우드 다운’은 올 겨울 휠라 키즈가 야심차게 선보이는 ‘머스코비’ 다운 재킷으로, 길이에 따라 숏 후드다운, 롱 후드다운 등 2가지 선택지로 준비했다. 머스코비는 구스 만큼의 복원력을 지닌 오리과 충전재로, 가볍지만 탁월한 보온성을 제공한다. 클라우드 다운 2종은 부하지 않은 디자인에 가벼움까지 갖춰 움직임 많은 우리 아이의 자유로운 활동을 돕는다.


클라우드 숏 후드다운 색상은 오프 화이트, 세이지, 라이트 핑크, 블랙 등 4가지로 가격은 18만 9000원. 클라우드 롱 후드다운은 페일 라벤더, 블랙 등 2가지 색상으로 가격은 22만 9000원.


Image
휠라 키즈 ‘미러볼 부츠’ 제품



다운 재킷과 함께 연출해 따뜻함을 더할 수 있는 부츠도 출시했다.


먼저 다운 재킷과 세트로 착용 가능한 ‘미러볼 부츠’는 휠라 키즈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라인으로 미러볼 라인 특유의 프리즘 광택으로 흰 눈 위에서 더욱 존재감을 드러낸다. 반짝이는 갑피는 물론, 전면 고무 바닥을 적용해 아이들이 눈 위에서도 미끄러지지 않게 돕는다. 다운 재킷과 동일한 컬러로 사이즈는 170mm부터 240mm까지 10 단위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7만 9000원이다.


또한 ‘오크먼트 부츠’는 과감한 아웃솔(바닥창)과 단단해보이는 갑피, 발목 부분 퍼의 조화가 눈에 띈다. 겨울철 우리 아이들의 야외활동을 보다 안전하고 따뜻하게 하는 방한용 부츠로 화이트 카키, 퍼플, 체크, 블랙 등 4가지 색상으로 가격은 8만 5000원이다.


회사 관계자는 “휠라 키즈의 다운 재킷 컬렉션은 레인보우 프리즘을 담은 미러볼 다운을 필두로 아이들의 판타지와 동심을 충족할 수 있는 아이템 위주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라며 “아이들이 좋아하는 소재와 디자인을 적용했을 뿐만 아니라 우리 아이들이 따뜻하고 안전하게 겨울을 보내길 바라는 부모들의 마음을 고려해 보온성 등 고기능성 또한 놓치지 않은 똑똑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