佛 럭셔리 ‘빠투’ 유통망 확장 속도 낸다

2023-08-03 김우현 기자 whk@fi.co.kr

더현대서울 이어 롯데 에비뉴엘 잠실·현대 판교에 2, 3호점 잇달아 오픈

Image
'빠투'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잠실점 매장



생활문화기업 LF가 수입 전개하는 프랑스 럭셔리 디자이너 브랜드 ‘빠투’가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잠실점과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국내 2호, 3호점 매장을 잇달아 오픈하며 수도권 지역 유통망 거점 확대에 나섰다.


지난 1일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잠실점 오픈에 이어 오는 11일에는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새 매장을 연다. 지난 5월 오픈한 더현대 서울점에 이은 두 번째, 세 번째 단독 매장으로 서울 남동권과 경기도 지역으로 브랜드 영향력을 확대하며 고객 접점을 본격적으로 넓히겠다는 계획이다.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잠실점 빠투 매장은 3층 명품패션 조닝에 위치하며 규모는 약 91㎡(27.4평)이다. 시선을 집중시키는 액세서리 디스플레이장을 전면에 배치해 다양한 액세서리 라인을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것이 특징이다. 빠투는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잠실점을 액세서리 상품 특화 매장으로 구성해 신명품 액세서리에 집중된 영앤리치 강남권 고객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현대백화점 판교점 매장은 2층 럭셔리 패션 조닝에 위치하며 약 77.6㎡(23.47평) 규모로 구성됐다. 서울을 벗어나 경기도 지역에서 오픈하는 첫 번째 매장으로, 일상에서 즐겨 입을 수 있는 빠투의 레디투웨어(기성복) 토털 의류 라인과 이와 함께 매치할 수 있는 액세서리 라인을 전략적으로 선보여 브랜드 볼륨 확장의 거점 매장으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두 매장은 빠투의 시그니처 컬러인 파스텔톤 핑크색 배경에 골드 컬러가 포인트로 들어가 로맨틱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브랜드의 정체성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일반적인 매장에서 주로 사용하는 직선 형태가 아닌 부드러운 곡선미가 돋보이는 원형 행거를 구조적으로 배치해 빠투만의 유니크한 감성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전면 기둥에는 LED 디스플레이를 설치해 파리 현지 런웨이 및 화보 캠페인 등 브랜드의 영상 콘텐츠를 선보여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브랜드 관계자는 “명확한 브랜드 콘셉트와 차별화된 스타일로 한국 소비자 사이에서도 브랜드력을 인정받은 빠투가 국내 론칭 첫 해에 2호, 3호점을 잇달아 오픈하며 고객 접점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면서 “파리지앵의 핫한 감성과 브랜드 색깔을 집약적으로 드러내는 시그니처 스토어를 통해 신선한 해외 뉴럭셔리 브랜드에 목말라 있는 고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F가 국내 수입 및 판매에 나선 빠투는 지난 5월 더현대서울에 첫 번째 단독 매장을, 6월에는 팝업스토어를 오픈하며 국내 소비자와 만났다. 특히, 더현대 서울에서는 반달 모양의 ‘르 빠투 백’과 감각적인 로고 그래픽으로 포인트를 준 의류 라인이 MZ세대 ‘패션 얼리어답터’ 사이에서 인기를 끌며, 오픈 첫 달 매출이 목표 대비 2배가 넘는 실적을 거뒀다. 국내 런칭 이후 처음 맞는 23SS 시즌에는 바비코어 열풍 속 핫핑크 컬러의 로고 가디건, 시그니처 리본 블라우스 등이 조기 품절되는 등 인기를 끌고 있다.


Image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