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시믹스’, 코스닥 스타株의 화려한 질주

2023-02-20 최현호 MPI컨설팅 대표  jacob@mpiconsulting.com

최현호의 지속성장 패션기업 01-1

Chat GPT가 답하다.

"애슬레저는 성장 시장이며 그 성장세는 계속될 것으로 기대된다. 여러 활동에도 캐주얼하게 입을 수 있는 편안하고 스타일리시한 액티브웨어 트렌드와 함께 애슬레저 제품 수요는 증가했다. 또한 건강과 웰빙에 대한 관심, 전자상거래의 성장, 패션 코드로서 애슬레저의 인기와 같은 요소들도 시장 성장에 기여하였다. 그러나 애슬레저 시장은 매우 경쟁적이고 소비자 지출 패턴의 변동과 같은 급변하는 패션 트렌드의 영향 등 제반 변화 요인에 따른 영향이 크다. 따라서 애슬레저 기업들은 이들 변화와 더불어 소비자 선호 성향에 더욱 더 잘 적응하는 것이 성장의 중요한 관건이다."

우리나라 패션소비 시장에서도 지난 수년간 이어진 애슬레저 시장의 활황은 '젝시믹스', '안다르', '뮬라웨어' 등 연간 매출액 1,000억 원을 넘나드는 전문기업의 초고속 성장을 이끌었다.






PER 20, 시가총액 2,000억원을 넘나들며 투자시장의 매력 있는 관심주로 자리 매김한 '젝시믹스'로 대표되는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LF의 최근 시가총액이 5,000억원 내외임을 고려하면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의 가치 평가 위상이 얼마나 높은지 충분히 짐작할 수 있다.

투자시장이 평가한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의 강점은 다음과 같다.

▲온라인에 최적화된 브랜드 연구개발(R&D)과 소셜네트워크 기반 퍼포먼스 마케팅 노하우를 보유한 '제조 기술 기반 D2C(Direct to customer)' 기업 ▲파트너십을 통한 독자적인 소싱 체계를 구축하고 엄격한 품질 관리를 통해 고품질의 제품 생산 ▲다양한 카테고리를 포괄하는 브랜드를 기획함으로써 카테고리 및 제품 확장을 통한 지속적인 매출 성장 도모.

이 같은 기대와 평가는 2022년 30% 내외의 매출 신장률로 판매금액 기준 애슬레저 기업 최초로 연 매출 2,000억원을 돌파하는 결과로 다시 한 번 확인된다. 2017년 매출액 17억원에서의 출발이 불과 5년 만에 그 100배에 이르는 1,900억 원이라는 높은 성장률과 함께 여전히 10%를 상회하는 견고한 영업이익률로 그 가치는 더욱 배가된다. 젝시믹스는 이론의 여지없는 이 시대 대한민국 애슬레저 브랜드의 대표주자이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