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패션, 한남에 복합문화공간 ‘ZIP739’ 열었다

2022-10-20 김우현 기자 whk@fi.co.kr

‘영&리치’ 컨셉 패션·아트·라이프스타일 융합 멀티 브랜드숍 오픈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한남동에 영&리치 컨셉의 멀티 브랜드숍 'ZIP739'를 오픈했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오늘(20일) 예술과 문화 중심지로 알려진 한남에 '영 앤 리치(Young & Rich)' 컨셉의 패션/아트/라이프스타일이 융합된 멀티 브랜드숍 'ZIP739'를 오픈한다.


ZIP739는 페미닌한 감성의 패션, 아트, 라이프스타일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멀티 브랜드숍이다. 'ZIP'은 압축의 의미와 함께 한국어 발음으로 집(ZIP)을 의미한다. '739'는 이태원역과 한강진역 사이의 꼼데길이라고 불리는 꼼데가르송, 란스미어, 띠어리, 비이커, 코스 등 패션 매장이 즐비한 지역의 지번이다.


무엇보다 ZIP739는 예술, 음악, 갤러리 등 한남의 지역성을 토대로 패션과 아트, 그리고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오롯이 경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대표 여성복 구호, 르베이지, 구호플러스, 코텔로 등 패션 브랜드는 물론 젊은 스타일을 추구하는 글로벌 패션 및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가나아트센터 라운지를 운영하며 아트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승근 비주얼팀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의 주도로 기존 '구호' 한남 플래그십 스토어를 리뉴얼해 지하 1층부터 지상 2층까지 총 3개층 628㎡(190평) 규모로 새단장했다.


지하 1층은 구호와 르베이지의 시즌별 컬렉션과 액세서리, 라이프스타일 및 아트 피스 등으로 구성해 럭셔리 감성을 강화했다. 지상 1층은 구호플러스, 코텔로 등 국내 브랜드 뿐 아니라 알렉스밀, 사이먼밀러, 존엘리엇 등 다양한 해외 브랜드를 입점시켜 젊은 감성의 콘텐츠를 강화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지상 2층은 ZIP739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아트 콘텐츠 공간으로 만들었다. 가나아트센터 라운지를 상시 운영하면서 2~3개월 단위로 신진 디자이너 작품을 다채롭게 소개할 예정이다. 이 달에는 '에단 쿡'의 신작 개인전이 열린다.


뉴욕 브루클린 기반의 젊은 컨템포러리 아티스트인 에단 쿡은 컬러 블록의 대규모 컨버스로 유명하다. 젊은 감각의 컬러 플레이와 베틀과 실을 이용한 '페인트 없는 페인팅' 기법의 추상적인 현대미술 작가이다.


박영미 여성복 사업부장은 "K패션을 비롯 문화, 라이프스타일을 리딩하는 패션 허브로서 ZIP739가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며 "한남이 가지고 있는 지역성과 ZIP739의 차별화된 공간을 통한 접목이 새로움을 추구하는 젊은 감성의 고객에게 새로운 핫플레이스로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호플러스는 ZIP739 오픈을 기념해 20일(오후 7시) 올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 패션쇼를 진행한다. '리얼리스틱 판타지(Realistic Fantasy)'이란 컨셉 아래 시대를 아우르는 미니멀한 디자인을 미래에 대한 환상과 새로운 상상력으로 업데이트해 선보일 예정이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