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지 소설제, 회장님이 유튜브에 떴다
2019-11-14박상희 기자 psh@fi.co.kr
최병오 회장 유튜버 변신… 홍보영상에 직접 모델로 나서

형지 소설제 홍보 영상에 최병오 회장이 직접 등장했다. 사진은 영상 캡쳐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이 유튜버로 변신했다. 패션그룹형지가 첫눈이 내리는 절기인 소설(小雪) 즈음에 진행하는 자사의 쇼핑 축제 '형지 소설(小雪)제'를 앞두고 홍보 영상에 등장한 것.

최근 중장년층이 온라인 영상을 통해 뉴스, 가요, 트렌드 정보를 얻고 나아가 직접 영상을 촬영하는 콘텐츠 생산자로도 급부상하는 추세다. 와이즈앱이 안드로이드 사용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올해 상반기 국내 4050세대가 가장 오래 사용하는 앱도 유튜브로 나타났다

이런 추세를 반영해 패션그룹형지도 온라인 영상을 통해 자사고객인 중장년에게 프로모션을 홍보하고 있다. 최근 공개한 『품번 읽어주는 패션그룹 회장』영상에는 특별하게 최병오 형지 회장이 등장한다. 영상들이 재미와 자극적인 요소를 내세워 관심을 끄는 가운데, 패션그룹형지는 기업의 수장인 CEO의 진정성과 진심을 담는데 방점을 둔 것. 

최 회장은 차분하고 나지막한 목소리로 "내 사랑 형지씨… 지난 50년간 그리워하는 마음으로 준비했어요. 첫눈 오는 날, 그 곳에서 만나요"라고 편지를 읽어 내려간다. 마치 첫 사랑을 회상하는 듯한 중년의 모습이다. 이어 알파벳을 또박또박 읽어내려가는 모습이 호기심을 유발한다 "크로커다일레이디 씨.엘.구.떠블류.엘.피.일.공.사(CL9WLP104)…"이는 소설제 주요상품의 품번이다.

그리고 경쾌한 음악에 맞춰 등장한 모델이 상품의 특징을 설명하는 최 회장에 맞춰 다채로운 포즈를 취한다. 모델이 최병오 회장 어깨에 손을 올리거나 서로 손하트를 만들며 끝나는 부분 등은 재미를 주기도 한다. 이어 최병오 회장은 일년 한해 고생한 주부들을 위해 50년 패션노하우로 소설제를 준비했다며 광군제에 버금가는 쇼핑축제를 꿈꾼다고 마음을 전한다.

영상은 패션그룹형지 공식 유튜브 채널에 <크로커다일레이디>편, <샤트렌>편, <올리비아하슬러>편으로 나눠져 있다. 또 최병오 회장이 브랜드 철학과 소설제를 진행하는 이유 등 질문에 답변하는 인터뷰 형식의 또 다른 버전의 영상도 공개됐다.

패션그룹형지 관계자는 "이번 영상은 기업 오너가 직접 출연해 진솔한 면모를 담았기에 오히려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지 않을까 기대한다"며 "디지털 미디어에 밝은 중장년층뿐 아니라 젊은 연령대의 잠재고객들에게도 노출할 수 있어 1석 2조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패션그룹형지는 오는 11월 20일부터 26일까지 전국 매장에서 '형지 소설(小雪)제'를 진항한다. '크로커다일레이디' '샤트렌' '올리비아하슬러' 뿐 아니라 형지I&C, 형지에스콰이아 등 전 계열사 브랜드들도 참여해 겨울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