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크릭’, 간절기 필드에선 베스트(vest)가 베스트(best)
2019-11-01박상희 기자 psh@fi.co.kr
구스다운 적용 제품부터 울혼방 아이템까지 다양하게 선봬

'힐크릭', 활동성 높이는 다운베스트 스타일링 제안

'힐크릭'이 가볍고 따뜻한 구스다운부터 스타일리시한 울혼방 아이템까지 다양한 스타일의 베스트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베스트는 골프웨어뿐 아니라 스포츠, 아웃도어 의류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다. 간절기 필수 아이템으로 날씨에 따라 때로는 아우터로 때로는 이너로 다양하게 매치할 수 있기 때문. 특히 팔 부분이 자유로워 스윙을 방해하지 않아 골프웨어 필수템으로 손꼽힌다.

블랙야크(회장 강태선)가 전개하는 모던 브리티시 골프웨어 브랜드 '힐크릭'은 가을·겨울 간절기 필드에서의 보온성은 물론 퍼포먼스에 최적화된 활동성까지 갖춘 경량다운베스트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이번 시즌 '힐크릭'이 선보인 베스트는 퍼포먼스에 최적화된 기능성 제품부터 울혼방 및 퍼를 접목해 포근한 느낌을 더한 하이브리드 베스트까지 다양한 스타일로 출시돼 필드 위 스타일을 고민하는 골퍼들의 선택지를 넓혔다.

먼저 블로킹 다운 베스트는 구스다운 충전재와 울혼방 원사를 믹스매치한 제품으로 보온성과 스타일을 모두 갖췄다. 기본형 디자인에 컬러 블로킹으로 포인트를 줬고, 네크 라인에는 퍼를 적용해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패딩 숏팬츠와 매치하면 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으며, 이너부터 모자까지 컬러와 톤을 맞춰 세련된 필드룩을 완성할 수 있다. 색상은 화이트와 블랙 두 가지로 블랙은 원 컬러인 반면, 화이트는 베이지 컬러 블로킹을 적용해 컬러에 따라 다른 느낌으로 연출 가능하다.

또한 헨리 원포인트 베스트는 얇고 부드러운 초경량 원단을 적용해 간절기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구스다운 충전재를 적용해 가벼운 착장감을 자랑하고, 프로틴 텍스라는 신소재 원단을 적용해 피부에 닿는 촉감이 매우 부드럽고 방풍 및 발수 기능은 물론, 투습성과 결로 제어력 역시 탁월해 기온차가 큰 간절기 라운딩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남성용과 여성용 모두 가로 퀼팅의 깔끔하고 심플한 디자인에 블랙, 화이트, 베이지, 카키 등 기본 컬러로 구성돼 매치하기 좋다.

이밖에도 하이넥 베스트 스포티한 디자인의 남성용 베스트다. 구스다운을 적용해 보온성과 경량성이 뛰어난 제품으로, 허리 부분에 스트레치 원단을 적용해 스윙 동작에도 거슬리지 않고 편안하다. 앞 지퍼를 여몄을 때 목까지 올라오는 디자인은 '힐크릭' 로고 포인트가 더해져 시크한 느낌을 준다. 니트 스웨터 혹은 플리스 티셔츠와 매치하면 활동성을 살린 라운딩룩으로 손색이 없다.

'힐크릭' 관계자는 "경량 베스트는 간절기 실용 아이템으로 가벼운 착장감에 보온성까지 갖추고 있어 야외 라운딩이 잦은 골퍼들에게는 꼭 필요한 아이템"이라며 "특히 올해는 다양한 디자인의 경량 베스트가 출시되고 있는 만큼 데일리룩부터 골프, 아웃도어룩까지 투박한 패딩 재킷보다 베스트를 찾는 고객들이 늘고 있다"고 말했다.

헨리 원포인트 베스트(왼쪽), 하이넥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