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도 역시 ‘디스커버리’죠”
2019-10-31박상희 기자 psh@fi.co.kr
윈터 시즌 프리미엄 아우터 컬렉션 룩북 & 영상 공개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 2019 윈터시즌 룩북 이미지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이 감각적인 겨울 프리미엄 아우터 스타일을 제안하며 또 한번 붐업에 나선다.

에프앤에프(대표 김창수)의 라이프 스타일 아웃도어 브랜드 '디스커버리'는 최근 2019 윈터 시즌 프리미엄 아우터 컬렉션의 룩북과 영상을 공개하고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공개된 영상과 룩북에서는 '디스커버리' 프리미엄 아우터의 다양한 스타일링을 확인할 수 있으며, 특히 이번 시즌 대세 아이템으로 떠오른 후리스와 버킷 시리즈를 활용해 편안하지만 트렌디한 겨울 스타일링 제안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번 시즌에는 광활한 겨울의 대자연을 배경으로 자유분방하고 트렌디한 브랜드 감성을 영상과 룩북 곳곳에 담아냈다. 특히 영상 전반에 알려지지 않은 히든 스팟을 찾아 나서는 주인공들의 스토리를 통해 "탐험과 발견의 즐거움"이라는 '디스커버리'만의 브랜드 메시지를 강조한 것.

'디스커버리'는 이번 시즌 '레스터G'를 필두로 '숏 마운틴쿡 다운자켓' '밀포드' '픽시버G 튜브다운' 등 다양한 아우터를 선보였다. 이중 '레스터G'는 완판 신화를 써 내려오고 있는 프미리엄 라인이다. 구스 충전재로 10%나 가볍지만 보온성과 볼륨감은 높다. 인체 구조를 반영한 히트(Heat) 테크놀러지 및 등쪽 부위에 디스커버리 패턴의 축열안감은 한파에도 보온성을 극대화한다.

브랜드 관계자는 "디스커버리의 대표 아우터를 활용한 감각적인 스타일링을 영상과 룩북을 통해 제안한 것"이라며 "올 겨울 새로운 아이템으로 개성 있는 아우터룩을 완성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