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 활동엔 ‘야크’ 타이츠 입으세요
2019-10-08김우현 기자 whk@fi.co.kr
‘블랙야크’ 가볍고 따스한 레깅스 4종 출시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회장 강태선)가 아웃도어의 기능성 소재를 사용해 거친 환경에서도 가볍고 따뜻하게 입을 수 있는 '야크 타이츠' 4종을 출시했다.


아웃도어 활동에 특화된 코듀라 원사와 트리코트 소재를 사용한 제품으로 기능성을 강화해 몸을 잡아주고 한층 더 안정적인 움직임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레깅스 전문 브랜드 '안다르'가 개발한 디자인을 적용, 골반 다트라인으로 허리 라인을 뜨지 않게 잡아줄 뿐 아니라 Y존을 없앤 무봉제 디자인으로 부담 없이 편하게 입을 수 있는 제품이다.


대표 아이템인 'M리드 AD레깅스'의 경우 면보다 10배 이상 고강도를 자랑하는 코듀라 트리코트 소재를 사용해 신축성과 내구성이 탁월한 것이 장점이다. 블랙, 다크 네이비, 로즈 등 3가지 컬러로 구성된 간절기용 제품으로 가격은 6만 5000원.


'M이브AD레깅스' 제품 역시 간절기용 제품으로 발목 부분 절개와 레터링이 강조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기모 소재를 사용, 간절기부터 겨울까지 단독으로도 입을 수 있는 'M가이드AD레깅스'와 사이드 부분에 레터링 포인트를 더한 'M클레어AD레깅스' 등 4개 스타일로 출시된다.


브랜드 관계자는 "자신만의 방법으로 아웃도어 라이프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레깅스가 다양한 상황과 스타일에 두루 활용되고 있다"며 "편안한 디자인과 아웃도어에 특화된 기능성 소재를 사용해 선보인 '야크 타이츠' 시리즈는 아웃도어 라이프의 모든 순간에 가벼움과 따스함을 동시에 만족시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야크 타이츠 제품은 블랙야크 브랜드 캠페인 'Live Different (다르게 살아보기)'의 뮤즈 김나영과 아들 신우가 함께한 화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자연 속에서 안정감을 얻고 함께 자연을 배우며, 이를 통해 서로를 알아가는 자연 친화적인 라이프스타일로 다르게 살기를 실천하고 있는 이들 母子를 통해 가볍고 따스하게 입을 수 있는 야크 타이츠만의 탁월함을 전달하고 있다.


뮤즈 김나영이 야크 타이츠를 입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