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필립림’ 메리노울 시리즈 출시
2019-09-30황연희 기자 yuni@fi.co.kr
울 셰르파, 울 데님 등 이색 소재 활용
디자이너 필립 림이 울마크컴퍼니와의 협업으로 지속가능 패션을 제안한다.

글로벌 소재 기업 울마크컴퍼니가 '3.1 필립 림'과의 협업을 이어가며 이번 추동시즌에도 메리노울 컬렉션을 선보였다.

'3.1 필립 림'의 메리노울 컬렉션은 천연 섬유인 호주산 메리노울을 70% 이상 사용한 메리노울 캡슐 컬렉션으로 울 리치 데님, 코트, 블레이저, 스웨터, 스커트 등 28종으로 구성됐다. 자연에서 분해되고 재생 가능한 100% 천연 소재인 호주산 메리노 울의 혁신적인 특성과 친환경성에 주목한 '3.1 필립 림'은 천연 소재의 사용을 늘림으로써 지속가능한 패션을 강조했다.

디자이너 필립 림은 "지속 가능성은 완벽이 아니라 균형이다. 우리 자신과 서로의 책임 있는 행동을 통해 가장 좋은 일을 할 수 있다는 것을 깨닫는 것이 출발점이다. 나는 브랜드의 가능성을 모색하고 궁극적으로 더 큰 변화를 만들어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메리노 울을 지속적으로 사용해서 내가 목표로 하는 한 가지는 특정 연령과 계절에 국한된 것으로 여기는 인식을 계절과 유행에 관계없게 변화시키는 것이다" 라고 말했다. 

'3.1 필립 림'은 모피 사용을 중단하는 대신 울 셰르파 소재를 사용한 아우터를 출시했다.

이번 시즌 '3.1 필립 림'은 모피 사용을 중단하고 그 대안으로 울 셰르파 소재를 사용하는가 하면 울 데님 소재를 새롭게 특화시켰다.

필립 림의 울 데님은 새로운 피니싱과 텍스처를 통해 울의 사용 방식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공한다. 기존 데님과 똑같은 날실을 사용하지만 씨실을 세탁기 사용이 가능한 울 원사로 대체한 것이 특징. 완성된 직물은 일반 데님과 동일한 마감 처리를 거쳐 데님과 똑같아 보이지만 울이 주는 자연의 이점들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다.

'3.1 필립 림'의 메리노울 컬렉션은 www.31philliplim.com와 분더샵, 무이, 레인 크로포드, 삭스 피프스 에비뉴, 네타 포르테, 포티 파이브 텐, 해로즈, 리버티, 이세탄 등에서 판매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