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휠라’ 밀라노를 또 한번 들었다 놨다~
2019-09-26김우현 기자 whk@fi.co.kr
2년 연속 '밀라노패션위크' 참가...브랜드 단독 패션쇼 찬사 쏟아져



108년 역사의 고유 헤리티지를 바탕으로 전 세계 스포츠 시장에서 새로운 발자취를 만들어 가고 있는 ‘휠라’가 세계 최대 패션 행사인 밀라노패션위크에 2년 연속 참가해 한층 높아진 브랜드 위상을 과시했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는 지난 22일(현지시간) 오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2020 S/S 밀라노패션위크에 참가, ‘휠라 2020 SS 2020 멘즈 & 우먼스 패션쇼’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지난 22일 밀라노패션위크 런웨이에서 펼쳐진 ‘휠라’ 2020 S/S 패션쇼 중에서






뉴욕, 파리, 런던을 포함 세계 4대 패션위크 중 하나로 꼽히는 밀라노패션위크는 매 시즌 전 세계 패션 관계자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세계 최대 패션 행사다. ‘휠라’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밀라노패션위크에 참가, 글로벌 패션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휠라’만의 브랜드 정통성에 혁신을 더한 새로운 컬렉션을 공개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단독 스포츠 브랜드로 세계적인 패션위크에 참가한 것 자체가 이례적인데다, 2년 연속 참가를 통해 한층 강화된 ‘휠라’의 브랜드 파워 및 위상을 맘껏 과시했다는 게 현지 관계자들의 평이다.


‘휠라’ 패션쇼가 열린 22일 현장에는 휠라 그룹 윤윤수 회장을 비롯 휠라코리아 윤근창 대표, 휠라차이나 브라이언 유 사장, 휠라 북미지역 총괄 제니퍼 이스타브룩 사장 등 유럽, 아시아, 미주지역의 휠라 글로벌 관계자들과 전 세계 유력 유통업체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2019 미스코리아 진, 선, 미 7명(김세연, 우희준, 이하늬, 신윤아, 신혜지, 이혜주, 이다현)을 포함 각 나라별 셀러브리티도 패션쇼 현장을 찾아 ‘휠라’의 밀라노 패션쇼 무대를 축하했다.


패션쇼장 밖에서는 2019 미스코리아 진 선 미 7명의 열정적인 활동이 돋보였다



각국에서 모여든 패션 미디어의 취재 열기 또한 뜨거웠다. 보그, 엘르, 하퍼스바자, WWD, V매거진 등 글로벌 패션 미디어 관계자 수백 여명이 열띤 취재 경쟁을 벌인 것. 유럽, 북남미, 아시아 전역에서 날아온 주요 패션 프레스들은 이번에 공개된 새 컬렉션을 보고 “지난 해보다 한층 안정적이면서도 혁신적인 모습을 동시에 느낄 수 있었다”며 ‘휠라’의 향후 행보에 큰 기대감을 표하기도.


‘휠라’는 이번 2020 SS 패션쇼에서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안토니노 잉그라시오따, 조셉 그래젤의 터치로 완성한 남성 & 여성 컬렉션을 선보였다.


먼저 1970년대 자연의 요소에서 영감을 얻어 디자인한 휠라의 ‘아쿠아 타임 컬렉션’을 기리는 시간이 마련됐다. 당시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큰 인기를 모았던 아쿠아 타임 컬렉션을 현대적 감성으로 재해석해 선보인 것. 여기에 ‘휠라 아카이브’에서 추출한 브랜드 DNA를 컬렉션 아이템 곳곳에 새겨 넣었으며, 이를 통해 ‘휠라’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구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자연이 지닌 힘을 주제로 물, 바람, 모래, 사구 등에서 모티브를 얻어 구현한 의류 및 액세서리를 선보였다. 세일링 무드의 점퍼를 포함 숫자 포인트 자수와 컬러 블로킹 디테일, 메탈릭 소재를 반영한 아이템 등으로 완성한 이 날 컬렉션은 내년 S/S 시즌 완벽한 '워터 스포츠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다채로운 쇼 피스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휠라’ 고유의 헤리티지와 스포티즘을 융합해 구현한 ‘SNBN(See Now Buy Now) 캡슐 컬렉션’의 새로운 버전을 공개해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 밀라노패션위크에서 첫 선을 보였던 ‘휠라’ 고유 컬렉션인 SNBN 컬렉션은 ‘휠라’의 스포츠 철학을 엿볼 수 있는 구성으로 참관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남성용, 여성용 의류와 액세서리, 슈즈 등으로 구성된 SNBN 컬렉션은 패션쇼 이후 전 세계 ‘휠라’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휠라 그룹 윤윤수 회장은 “두 번째 밀라노패션위크를 통해 한층 고무된 현지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 감회가 남다르다”며 “특히 ‘휠라’의 본고장인 이탈리아에서 글로벌 소비자에게 새로운 지향점을 제시하게 된 만큼 앞으로도 전 세계 소비자를 위한 혁신과 도전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패션쇼장 밖에서도 ‘휠라’ 열풍은 뜨거웠다. 세계 패션 트렌드의 메카라 불리는 밀라노 중심의 라 리나센테 백화점 내 스포츠 편집숍과 두오모 인근 풋라커 편집숍 등에서 ‘휠라’ 슈즈가 인기리에 판매 중인가 하면, 현지 젊은이들이 ‘휠라’ 옷과 신발을 멋스럽게 착용한 모습 또한 쉽게 만나볼 수 있어 한층 높아진 ‘글로벌 휠라’ 브랜드 위상과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윤윤수 휠라그룹 회장 부부(왼쪽 세번째, 네번째)가 글로벌 VIP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윤윤수 회장이 갈라 디너쇼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