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출발 ‘브라운브레스’에 혼을 담았다
2019-09-16서재필 기자 sjp@fi.co.kr
롱슬리브, 크루넥, 후드류, 백팩 등 가을 신상품 시판 나서


당당(대표 박인동)에서 새롭게 출발한 '브라운브레스'가 가을 신상품을 발매를 시작했다.


올 FW시즌 주제로 설정한 'DON'T FORGET WHAT THEY DID'는새로운 시작을 준비하기 위해 과거를 돌아보며 떠올렸던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어떤 이에게는 감사의 뜻으로, 또 누군가에게는 반대의 의미로 받아들일 수 있는 이중적인 의미를 담은 것.


새 출발하는 '브라운브레스' 이미지 컷


첫 출발을 알리는 이번 시즌에는 기존의 '브라운브레스'가 가지고 있던 강점을 보여주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한 점이 돋보인다. 롱슬리브, 크루넥, 후드 아이템을 비롯 간절기에 실용적으로 입을 수 있는 아노락, 바람막이 자켓 그리고 후리스 원단을 사용한 리버시블 자켓 등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인다.


팬츠 아이템도 다양하게 구성했으며, 백팩 등 의류와 매칭 가능한 다양한 디자인의 가방도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 시즌 제품의 발매가 끝나면 콜라보 제품과 프로젝트B를 연이어 선보일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