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 세컨 라인으로 온라인으로 공략
2019-09-09황연희 기자 yuni@fi.co.kr
‘웰메이드컴’ 온라인 전용 브랜드 론칭
'Welcome to the Comfy Life'라는 브랜드 콘셉으로 론칭한 '웰메이드'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 '웰메이드컴'


패션그룹 세정(회장 박순호)이 '올리비아비'에 이어 '웰메이드'의 신규 온라인 전용 브랜드 '웰메이드컴'을 론칭했다.

라이프스타일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인 '웰메이드컴(WELLMADE COM)'은 편안함을 뜻하는 'comfort'의 의미를 담고 있다. 'Welcome to the Comfy Life'라는 브랜드 콘셉아래 편안함과 멋이 공존하는 스타일을 추구하는 것이 특징이다. 다루기 쉬운 소재, 세심한 디테일,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시간, 장소, 상황(T.P.O)에 구애 받지 않고 부담 없이 활용하기 좋은 데일리 웨어를 제안한다.

'웰메이드컴(WELLMADE COM)'은 오래 입을 수 있는 좋은 품질의 옷을 찾는 모든 연령대의 남성들을 타겟으로 하며, 기존 '웰메이드'의 시니어 세대부터 새로운 소비 주축으로 주목 받는 밀레니얼 세대까지 고객 확장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웰메이드컴'은 트렌드 변화와 나이의 제약 없이 즐겨 입기 좋은 기본 아이템을 중심으로 집중 전개한다. 여기에 소취 기능이 뛰어난 데오드란트 테이프가 적용된 이너웨어, 히든밴딩 처리로 편안함을 극대화한 팬츠 등 '품질'과 '기능'을 강화하여 가심비를 추구하는 소비자들을 적극 공략할 예정이다.

브랜드 메인 모델로 시니어 모델 김칠두씨를 기용, 개성을 중시하는 젊은 소비자층은 물론 트렌디함을 추구하는 시니어 세대까지 폭넓은 고객층을 대상으로 브랜드 메시지를 전달해 나갈 계획이다.

웰메이드 관계자는 "온라인 유통망을 통해 새로운 성장 기반을 구축하고 소비자와의 접점을 강화하려는 패션 브랜드들의 움직임이 활발하다"며 "온라인 시장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웰메이드컴'을 통해 새로운 소비자층 확대와 더불어 '웰메이드'만의 시장 경쟁력을 확고히 구축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웰메이드'의 신규 온라인 브랜드 '웰메이드컴'은 오늘 9일부터 세정 공식몰을 통해 오픈 하며, 추후 종합몰에도 입점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