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꼬끄, 아이코닉 심볼 ‘선데이’ 재해석한 컬렉션 출시
2019-09-05서재필 기자 sjp@fi.co.kr
최보민 모델 기용 트랙수트, 레이어드 후드, 와이드핏 팬츠 등 선봬


데상트코리아에서 전개하는 ‘르꼬끄 스포르티브’가 브랜드 고유의 헤리티지를 담은 ‘포스트 선데이’ 컬렉션을 선보이며 시즌 캠페인을 전개한다.


1939년 첫 선을 보인 이후 스타일리시한 디자인과 편안함으로 오랜 시간 사랑받아 온 스테디셀러 제품인 ‘선데이(SUNDAY)’ 트랙 세트에서 출발한 네이밍으로, 선데이만의 독보적인 핏과 현대적 감성이 특징이다.


‘르꼬끄’가 최보민을 모델로 내세워 출시한 ‘포스트 선데이’ 컬렉션


이번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포스트 선데이’ 컬렉션은 파이핀 디테일포인트의 트랙 세트, 맨투맨, 레이어드 후드, 크롭 스타일 등으로 다양하다.


특히 파이핀 트랙 수트는 트랙탑 어깨와 팬츠 측면에 배색 컬러의 디테일과 ‘르꼬끄’ 레터링 로고를 반영해 포인트를 주었으며 블랙, 핑크, 퍼플 등 F/W시즌 컬러 구성과 트랙 팬츠의 베이직한 슬림핏, 조거핏, 여성전용 와이드 핏까지 다양하게 구성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따라서 편안함은 물론 패셔너블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어 세대를 아우르며 다양한 연령대로부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운동 시 땀으로부터 옷이 몸에 붙는 것을 최소화해 착용감을 높였으며, 보온력이 우수한 짧은 테리 원단을 적용해 일교차가 큰 간절기에도 손색이 없다.


한편 ‘르꼬끄’는 이번 시즌 캠페인을 전개하면서 라이징 스타 최보민을 모델로 발탁했다. 매 시즌 글로벌 패션 아이콘들과 캠페인을 펼치며 유스컬쳐 세대들과 소통해 온 ‘르꼬끄’는 이번엔 최보민을 모델로 기용해 밝고 건강한 브랜드 메시지를 전달하겠다는 의욕이다.


아이돌 그룹 ‘골든차일드’로 데뷔한 최보민은 국민 웹드라마 ‘에이틴’ 시즌 2에서 주인공 류주하 역을 맡아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밀레니얼 세대들에게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라이징 스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