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와 함께하는 아름다운하루 바자회 성료
2019-07-31이은수 기자 les@fi.co.kr
1억원 상당의 제품 기부


안다르(대표 신애련)가 전개하는 애슬레저 리딩 브랜드 ‘안다르’가 사회적 기업 아름다운가게와 함께한 '안다르와 함께하는 아름다운하루 바자회'를 진행해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안다르는 지난 26일 1억원 상당의 제품을 기부하고 임직원 233명과 함께 아름다운가게 안국점에서 기증물품 판매 자원봉사를 실시, 판매된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는 등 사회 공헌활동을 펼쳤다.


서울 4개 매장에서 진행한 이번 바자회는 1000여명의 고객이 방문했으며 안국점을 비롯해 강남구청점, 강서화곡점, 방학점에서 동시 진행 총 2천3백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안다르는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으며 기부금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소외 아동 정서 치료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이번 나눔 행사에서는 안다르의 초창기 아이템부터 베스트셀러 아이템까지 판매했다. 특히 '안다르' 모델 신세경, 소이현, ITZY(있지)의 애장품과 친필 싸인 티셔츠, 폴라로이드 사진 등을 경품으로 준비해 바자회 참가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신애련 안다르 대표는 “이번 행사를 통해 환경보호와 함께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아이들에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환경과 이웃을 위해 나눔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