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조트 룩의 또다른 이름 ‘구호’ 프렌치 시크 룩 주목
2019-05-15김희정 기자 hjk@fi.co.kr
독특한 패턴 티셔츠, 볼륨감 있는 원피스 등 2019 여름 화보 공개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여성복 브랜드 ‘구호’는 브랜드 뮤즈인 배우 정은채와 함께 휴양지 속 프렌치 시크 룩을 담은 여름 시즌 화보를 공개했다.


‘구호’ 2019년 여름 정은채 화보


‘구호’의 올 봄, 여름 시즌 컨셉은 ‘팰림세스트(Palimpsest)’로, ‘원래의 일부 또는 전체를 지우고 다시 쓴 고대 문서’, ‘다층적인 의미를 지닌 것’을 뜻한다. 고대에 귀한 양피지를 재사용함으로써 생기는 글씨 또는 그림의 레이어링이 자연스레 축적돼 아름다운 무늬가 생기는 것으로부터 영감을 받았다.


‘구호’는 이 컨셉을 바탕으로 아이템 간의 레이어링, 비침에 의한 레이어링을 통해 새로운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특히 ‘구호’의 이번 여름 시즌 화보는 리조트 룩이 눈에 띈다. 낭만적인 프랑스 해안 ‘코트다쥐르(Cote D'azur)’를 따라 펼쳐진 휴양지에서의 여유로운 프렌치 시크 룩을 섬세한 프린트 패턴으로 보여줬다.


‘구호’는 푸른 빛을 띠는 트로피컬 지오메트릭 패턴의 원피스를 대표 리조트 룩으로 제안했다. 볼륨 소매로 여성스러움을 한층 높였으며, 원피스 뿐만 아니라 로브 스타일 아우터로도 연출이 가능해 실용적이다.
또한 모던한 지오메트릭 패턴이 돋보이는 타이넥 맥시 드레스도 있다. 블루와 화이트 컬러의 조화로 긴 기장이지만 시원한 느낌을 준다.


‘구호’는 아방가르드를 재해석한 패턴의 티셔츠와 비침이 있는 스커트를 시그니처 청키 슬립온과 함께 매치해 올 블랙 컬러로 시크하면서 여성스러운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여기에 청량하고 소프트한 터치감과 볼륨감 있는 실루엣이 포인트인 원피스도 선보였다. 고급스러운 브라운 컬러의 원피스에 폼폼 디테일이 눈에 띄는 슬리퍼를 매치해 차분하면서 유니크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김현정 디자인 디렉터는 “올 여름 시즌에는 휴양지에서 즐길 수 있는 여유로운 프렌치 시크 룩을 제안한다”라며 “섬세한 프린트의 원피스 하나만으로도 여성스러우면서 세련된 리조트 룩을 연출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구호’의 2019년 여름 시즌 상품은 전국 구호 매장 및 SSF샵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