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폴액세서리’ 여름용 백은 숲을 품었다
2019-05-08김희정 기자 hjk@fi.co.kr
친환경 인증 가볍고 내구성 강한 '포레백' 출시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빈폴액세서리’는 여름 시즌을 겨냥해 친환경 공정 방식으로 개발한 소재를 사용, 가벼우면서 내구성까지 강한 ‘포레백’을 출시했다.


포레백은 ‘빈폴액세서리’의 2019년 봄·여름 시즌의 자연 친화적 테마를 기반으로 한 네이밍으로, ‘숲’을 뜻하는 프랑스어 ‘Foret’를 사용했다.


‘빈폴액세서리’ 포레백


포레백의 소재는 그린가드(Green Guard), 오코텍스(Oeko Tex) 등 친환경 생산 인증을 획득했고 모든 공정에서 유해 물질이 거의 배출되지 않는다.


포레백은 청량한 터치감 및 경량감, 방염, 발수, 방오, 항균 등 높은 내구성이 특징이며 다양한 컬러와 스타일로 출시됐다. 내추럴 톤의 올가닉 베이직 컬러와 옐로우, 그린, 블루 컬러 조합의 스트라이프 컬러가 있다.


한편 스타일은 버킷 숄더, 크로스 바디, 토트, 빅 쇼퍼 백 등 네 가지로, 소비자들의 여러 라이프스타일에 충족하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그린, 화이트 컬러의 핸들 및 웨빙 스트랩이 포인트가 되어 숲을 연상시키는 디자인과 잘 어우러진다.


방영철 ‘빈폴액세서리’ 팀장은 “여름 시즌을 앞두고 시원하고 가볍게 들기 좋은 가방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하면서 내구성 또한 강한 ‘포레백’을 출시했다”라며 “친환경 공정 방식을 통해 개발한 소재 사용으로 ‘빈폴’의 핵심 가치인 지속 가능성을 구현했다”라고 설명했다.


포레백은 전국 ‘빈폴액세서리’ 매장 및 SSF샵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구매 고객 대상 미니 파우치 증정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