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프렌즈’ 어피치, 한국 관광홍보대사 됐어요
2019-03-07서재필 기자 sjp@fi.co.kr
日 다이칸야마 츠타야 티사이트에 팝업스토어 오픈…오는 24일까지


카카오IX(대표 권승조)의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는 오는 9일부터 24일까지 한국 관광공사와 함께 일본 도쿄 다이칸야마 츠타야 티사이트에서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츠타야는 일반 서점과 달리 주제별 분류라는 큐레이션 개념을 도입해 책, 영화, 음악, 스포츠, 생활용품, 가전제품 등을 종합적으로 진열하고, 방문객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며 지적 자본이 결집한 공간의 미래를 보여주고 있다. 다이칸야마 츠타야 티사이트의 방문객수는 평일 1만명, 주말 2만명 정도이며, 도쿄의 문화 트렌드 플레이스로 전세대에 걸쳐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도쿄점 오픈 흥행의 주역인 ‘카카오프렌즈’ 어피치는 이번 팝업스토어 오픈과 함께 한국 관광홍보대사로 위촉되면서 일본 내 신한류를 대표하는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활동 기간은 올해 3월부터 2020년 2월까지 1년간이며, 한국관광공사의 일본인 방한 유치 캠페인 ‘#MORE KOREA(알수록, 한국)’을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홍보대사로 활약할 예정이다.


‘카카오프렌즈’가 오는 9일부터 24일까지 다이칸야마 츠타야 티사이트에 팝업 스토어를 오픈한다.


팝업스토어는 두리 장식을 한 핑크빛 베이비 어피치가 입구에서 환영 인사를 건네고 있으며, 대형 어피치 인형 구조물을 비롯해 포토월, 등신대, 배너 등 포토존으로 활용할 수 있는 공간이 곳곳에 마련되어 현장 방문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인다.


한국관광 콘텐츠 테마 전시대에서는 츠타야 한정판 어피치 에코백과 텀블러, 도쿄점에서 가장 인기가 높았던 베스트셀러 어피치 굿즈, 국내 최초의 브랜드 다큐멘터리 매거진 ‘매거진B’, 켈리박과 콜라보한 클러치백과 엽서 등 다채롭고 유니크한 제품들을 판매하며, 현지 팬심을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특히, 츠타야 한정판 에코백에는 도쿄 다이칸야마 주민들의 라이프스타일에서 모티브를 얻은 ‘강아지를 산책시키는 어피치’가 디자인되어 눈길을 끈다.


이 밖에도, 어피치 오모테산도 카페의 인기 메뉴인 도넛과 밀크티를 선착순 100명에게 무료 제공하는 행사를 9일과 10일 양일간 진행하며, 10일에는 스튜디오K 매장의 첫 번째 콜라보레이션 작가이자 일본 내 높은 인지도를 자랑하는 켈리그라피 작가 ‘켈리박’을 초청해 일본 이름을 한국어로 적어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카오IX 관계자는 “‘카카오프렌즈’와 츠타야는 단순히 제품을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들에게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고, 새로운 경험과 감성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공통점이 많다”며 “신한류를 대표하는 K캐릭터 브랜드로서 사명감을 갖고, 일본 내에서 카카오프렌즈의 매력을 어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