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CES 2019에 의상 협찬
2019-01-10김희정 기자 hjk@fi.co.kr
‘헤지스’ ‘닥스’ ‘라푸마’ 등 의상 30여벌 협찬


생활문화기업 LF(대표 오규식)가 8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한 세계 최대 IT 박람회 'CES 2019'에 참여 중인 LG전자 스타일러에 자사 브랜드 의상을 협찬한다고 9일(한국시간) 밝혔다.


CES는 매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가전/IT 박람회로 구글, LG전자, 삼성전자 등 글로벌 유수 IT 기업들이 해당 년도에 내놓을 신제품을 전 세계에 최초로 공개하는 권위있는 행사로 정평이 나있다.


LF 의상 협찬 CES 2019 LG전자 스타일러 부스 현장 모습


LF는 이번 CES 2019에서 LG전자의 프리미엄 의류관리기인 ‘스타일러’ 부스에 전시될 의상을 협찬하며 부스에는 ‘Clothes Sponsored by LF’라는 광고보드와 함께 CI가 노출된다.
협찬 브랜드 및 의상은 고급 캐주얼 브랜드로서 LF의 대표 브랜드인 ‘헤지스’의 코트, 팬츠 등 전략 상품을 비롯해 영국 트래디셔널 브랜드 ‘닥스’의 재킷과 머플러, 블라우스 그리고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라푸마’의 다운 점퍼까지 다양한 범주와 소재의 제품으로 총 30여벌을 선보인다.


LF 홍보마케팅실 김인권 상무는 “이번 CES 2019 박람회가 다양한 브랜드 및 전략 아이템을 세계 시장에 선보이는 한편, 의류 소재 관련 축적된 노하우를 활용해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의류관리기 등 IT 혁신제품과의 협업을 통한 패션테크 분야로의 확장 가능성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로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