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가를 점령한 ‘플리스’…2018 FW 핫템으로 인기
2018-11-16김희정 기자 hjk@fi.co.kr
‘나우’ 오가닉 플리스 ‘도브테일 시리즈’ 출시


플리스 소재의 의류가 올 가을, 겨울 잇 아이템으로 떠오르며,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못생긴 것이 멋스럽다는 ‘어글리 패션’ 트렌드와 맞물리면서 플리스의 인기는 점점 높아지고 있다.


이에 ‘나우’는 후드, 짚업, 맨투맨 3가지 스타일의 플리스 제품을 선보였다.
‘나우’의 오가닉 플리스 ‘도브테일 시리즈’는 함기량이 높은 코튼 쉐르파 소재를 적용해 보온력이 우수하며, 누구에게나 어울리는 간결한 디자인으로 스타일링 활용도가 높다. 실내에서 가볍게 걸치기는 물론, 한 겨울에는 레이어드 스타일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해 FW시즌 필수 아이템으로 손색없다. 뿐만 아니라, 남녀 공용으로 출시되어 커플 룩으로 활용하기에도 좋다.


‘나우’ 오가닉 플리스 ‘도브테일 시리즈’ 화보

특히, ‘도브테일 시리즈는 채취부터 유통까지 전 생산 과정에서 환경을 생각한 제품이다. 3년간 화학비료와 살충제를 최소화하여 건강한 토양의 농가에만 부여하는 컨트롤 유니언 인증을 획득한 오가닉 코튼을 사용했으며, 공정과정에서도 화학 물질을 배제하여 만드는 사람과 입는 사람 모두를 생각한 윤리적인 제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