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소재기업, 베트남 시장 공략 잰걸음
2018-11-08김희정 기자 hjk@fi.co.kr
대경섬산련, 오는 13~16일 호치민, 하노이서 맞춤형 수주상담회 개최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회장 이의열)는 오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호치민과 하노이 등 베트남 2개 도시의 현지 내수시장 패션의류 브랜드사를 중심으로 ‘2018 베트남 맞춤형 방문수주상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근 베트남 패션 브랜드가 품질 좋은 한국 원단을 구매하기 위해 섬유 메카 대구를 꾸준히 방문한다는 소식을 접한 대구섬유기업들이 현지 시장개척에 직접 나선 것이다.


대경섬산련의 지난해 베트남 바이어 초청 상담회 모습


올해 첫 진행되는 이번 기업방문 맞춤형 상담회에는 한솔섬유, 자인, 모성텍스타일, 제이에이치에프엔티, 지레가시, 구일산업, 세양섬유, 필웰텍스 등 특화소재 개발로 국제적인 경쟁력을 갖춘 대구지역 소재기업 8개사가 참가하며, 앞으로도 베트남 섬유패션 시장수요에 적합한 수출마케팅 활동을 지속적으로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대경섬산련 관계자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베트남 최고의 종합 SPA 로컬 브랜드 ‘라임오렌지’와 ‘카니파’를 중심으로 HNOSS FASHION, ZENNIC, BELLA MODA 등 사전 매칭한 패션 브랜드들이 직접 방문, 오더 매칭 적중도를 높이는 한편 직거래형 수출 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베트남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