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리테일 창립 38주년 기념, 괌 여행권 쏜다
2018-11-08김희정 기자 hjk@fi.co.kr
오는 13일까지 대규모 쇼핑제 개최

이랜드리테일이 그룹 창립 38주년을 맞아 오는 13일까지 대규모 쇼핑제를 연다.


NC백화점과 뉴코아아울렛, 2001아울렛, 동아백화점, 킴스클럽 등 전국 52개 점포의 특정 일부 및 PB 전 브랜드 매장이 참여하여 전국 7500개 매장에서 쇼핑제가 동시 진행된다.


총 3만8000명의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괌 여행권, 삼성 UHD TV 등의 경품을 증정하며, 행사 기간 동안 100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3만원, 200만원 구매 시에는 8만원 이랜드 상품권을 지급한다.




자체 제작한 기획상품인 아동 E롱패딩은 행사 기간 동안 20~30% 할인 판매한다. 롱패딩 전 상품은 오리털 100% 충전재이며, 기획 대표 상품인 인디고뱅크의 E롱패딩은 시베리아 덕다운의 솜털 깃털 80:20 비율에 필파워 750이다.


‘데코’ 70~90% 특가 행사에는 원피스가 6만9000원, 코트가 9만9000원이며, ‘디스커버리’, ‘컬럼비아’, ‘노스페이스’, ‘밀레’, ‘몽벨’이 참여하는 아웃도어 겨울상품 박람회에서는 30~80% 할인하여 구스다운 재킷을 17만7000원에 만날 수 있다.


그 밖에 빼빼로데이와 수능합격 기원 선물전을 열어 롯데, 크라운, 해태, 오리온 등 제과 4대 브랜드 전 품목 2만원 이상 구매 시 5000원 자동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고객들의 변함없는 사랑에 보답하는 의미로 매년 11월 고객들이 가장 많이 찾는 품목을 위주로 골라 파격적 가격에 선보이게 됐다”며 “다양한 이벤트와 최저가 할인 혜택으로 더욱 만족스러운 쇼핑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