씬다운, 출시 2년 만에 높은 성장세 기록
2018-11-07김희정 기자 hjk@fi.co.kr
‘몽끌레어’ ‘에르노’ 등 사용 브랜드 확대 중

OSSO(대표 김호종)에서 직수입하는 이탈리아 혁신 소재 ‘씬다운’이 출시 2년 만에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7년 국내 첫 출시 후 제일모직, 한섬, 코오롱 등 국내 유명 브랜드들에서 씬다운을 사용한 제품들이 출시돼 좋은 반응을 얻은데 이어 이번 시즌에는 카테고리와 브랜드가 확대 적용되고 있다. ‘르베이지’, ‘닥스레이디’, ‘미샤’, ‘갤럭시’, ‘알레그리’, ‘질스튜어트 뉴욕’, ‘마에스트로’ 등 많은 브랜드에서 씬다운을 사용한 제품을 출시해 판매를 진행 중이다.


씬다운이 적용된 ‘스파이더’ 점퍼


일부 브랜드에서는 씬다운을 사용한 제품이 완판되는 등 소비자에게도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씬다운은 사용 브랜드의 확대뿐 아니라 싸이클복, 한복, 신발 등 다양한 아이템에 사용됨으로써 적용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씬다운은 폭풍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시즌 ‘프라다’, ‘아르마니’, ‘버버리’, ‘브루넬로 쿠치넬리’ 등 명품 브랜드에 이어 ‘몽끌레어’, ‘에르노’, ‘에르메스’, ‘루이비통’, ‘샤넬’, ‘디올’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씬다운을 사용한 제품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알레그리’ 점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