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리테일, 협력사에 1500억원 대금 조기 결제
2018-09-20김희정 기자 hjk@fi.co.kr
기존 말일 대신 추석 연휴 전 정기결제 집행


이랜드리테일이 추석 연휴를 맞아 협력사 거래대금 조기 결제를 시행한다.


이랜드리테일은 오늘(20일) 2천여 곳 거래업체를 대상으로 약 1500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실천하기 위해 매월 말일에 실행하던 협력업체 정기결제를 앞당겨 추석 연휴 전에 집행하게 된 것.


이랜드리테일 관계자는 “명절을 앞두고 협력업체가 직원들에게 급여나 명절 보너스 등을 지급하는데 부담을 덜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로 했다”며 “더욱 풍요로운 추석 연휴를 보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랜드리테일은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을 준수해 인상 요인에 따른 대금결정 사항을 표준계약서에 반영하고, 대금 지급기일은 30일 현황을 유지하면서 상생결제 시스템을 도입할 예정이다. 또 향후 3년 간 총 5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