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1만5천명 러너와 서울을 달리다
2018-09-18김희정 기자 hjk@fi.co.kr
2018 마이런 서울 마라톤 대회 성료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가 지난 16일 ‘서울아 운동하자 2018 아디다스 MBC+ 마이런 서울(이하 마이런 서울)’ 마라톤 대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아디다스’가 ‘마이런 서울’ 마라톤 대회를 성황리에 지난 16일 개최했다.


이번 ‘마이런 서울’ 마라톤 대회에 약 1만5000명의 러너들이 참석했으며 대회 현장에는 모델 문가비와 가수 션, 양준혁 해설위원 등이 특별히 참석해 참가자들의 힘찬 러닝을 응원했다.


‘아디다스’는 한국심장재단과 함께 심장병 환자를 돕기 위한 ‘1M 1원 후원’ 프로그램을 비롯해 가수 션과 승일희망재단 루게릭 요양병원 건립을 위해 참가비 10만원을 기부하고 달리는 등 따뜻한 의미를 담은 러닝 행사도 함께 진행했다.


한편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은 13년 역사를 자랑하는 ‘아디다스 MBC 한강 마라톤’의 새로운 이름으로 지난 2015년부터 ‘마이런 서울’이라는 이름으로 개최됐다. 마라톤이라는 스포츠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많은 사람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젊은 감각으로 꾸며 매년 많은 러너들이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대회 현장에는 모델 문가비가 참석해 참가자들을 응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