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키’ 데일리 웨어를 예술적으로 풀다
2018-09-14김희정 기자 hjk@fi.co.kr
올 F/W 컬렉션 아트 디텍터 ‘히로유키 쿠보’와 콜라보

신원(부회장 박정빈)의 여성복 브랜드 ‘비키’에서 아트 디렉터이자 스타일리스트인 ‘히로유키 쿠보’와 콜라보레이션한 2018 F/W 컬렉션을 공개했다.


‘비키’ 2018 F/W 컬렉션 메인 이미지


‘비키’의 2018 F/W 컬렉션은 일상의 5가지 주제 ‘아트, 디자인, 푸드, 여행, 일’을 자연스럽게 담아내며 모던하면서도 시크한 데일리 웨어를 예술적으로 담아냈다. ‘비키’의 고유한 정체성은 지켜내면서 ‘히로유키 쿠보’의 조화로운 블렌딩 작업으로 언제나 즐길 수 있는 최고의 스타일을 선보였다.


‘히로유키 쿠보’는 특유의 자연스럽고 예술적인 감각으로 일본의 ‘유니온 매거진’ 편집장을 맡고 있는 것은 물론, 도쿄와 런던을 기반으로 다양한 분야에 아트 디렉터, 패션 스타일리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이번 컬렉션 공개를 기념해 ‘비키’는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벤트는 오는 17일까지 진행되며, ‘비키’ 상품권 10만원권, 1만원권 및 커피 기프티콘을 증정할 예정이다.
 
‘비키’ 사업부장인 신기만 이사는 “이번 콜라보레이션으로 시대와 트렌드를 뛰어넘어 동시대를 살아가는 삶의 양식을 반영한 편안한 컬렉션이 완성되었다”며 “앞으로도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함께 미적으로 완성도 높은 콘텐츠를 만들며 ‘비키’만의 아이덴티티를 강화해나가겠다”고 전했다.


‘비키’의 이번 컬렉션은 오프라인 매장 및 공식 온라인 쇼핑몰인 ‘신원몰’과 비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