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가을 ‘FRJ’ 데님 트렌드는 베이직 or 유니크
2018-09-06김희정 기자 hjk@fi.co.kr
가성비 있는 다양한 유니섹스 캐주얼룩 제안

글로벌 노마드 데님 캐주얼 ‘에프알제이’가 2018 F/W 시즌 화보를 공개하고 이번 시즌 유행할 뉴 트렌드를 제안한다.


이번 F/W 시즌 캠페인은 익숙함에서 오는 편안함을 다르게 편집한 '뉴베이직'과 영타겟층의 감각적인 취향을 반영한 '유스컬처'라는 콘셉트 아래 10대부터 20대 후반까지 아우를 수 있는 다양한 데님 스타일을 선보인다.


‘에프알제이’ 2018 F/W 유스컬처 콘셉트 화보


미니멀하고 내츄럴한 데일리 아이템으로 구성된 뉴베이직은 올 겨울 주력 아이템인 소프트 루즈핏 롱패딩 자체를 부각시키기 위해서 무채색 컬러의 화이트 큐브에서 촬영, 패딩이 주는 자연스러움을 표현했다.


특히 이번 화보는 2018 미스에프알제이 미(美) 김계령의 첫 공식 활동으로 실용적인 연출이 가능한 회색 컬러의 이너 티셔츠와 스트레치성이 강점인 360진을 매치, 그 위에 배색컬러가 포인트인 화이트 패딩을 걸쳐 모던하면서 스포티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로 대변되는 유스컬처 콘셉트는 파주의 엑스 게임장을 배경으로 컬러 포인트의 스웻 셔츠와 오버 사이즈 점퍼, 자연스럽게 워싱된 청바지를 매치해 자유롭고 역동적인 스트리트 패션을 표현했으며, 동시에 회벽색의 배경과 시각적인 대비를 통해 논데님 스타일링을 강조했다.


‘에프알제이’ 뮤즈 미스코리아 김계령과 함께한 2018 F/W 뉴베이직 콘셉트 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