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우산 커버로 만든 초록빛 레인트리를 느껴보세요
2018-07-05이아람 기자 lar@fi.co.kr
네파’, 환경보호 레인트리 캠페인 영상 공개


네파(대표 이선효)의 ‘네파’가 기존의 일회용 비닐 우산 커버를 재사용이 가능한 자투리 방수 원단으로 만든 우산 커버로 대체해 친환경 도시를 만들자는 메시지를 담은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캠페인 영상에는 서울 시내 주요 건물에 설치된 나무 모양의 ‘레인트리’ 조형물을 접하고, 실제 사용해 보는 시민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업사이클링 우산 커버는 초록 잎 디자인으로 만들어져, 다 사용한 우산 커버를 ‘레인트리’에 걸면 마음까지 산뜻해 지는 청량한 느낌의 초록 빛 나무가 완성된다.
비가 오는 서울을 감성적으로 담고 있는 영상은 단순 제품 또는 캠페인 소개가 아닌 일반 시민들에게 전하는 환경보호에 일조하고 동참하자는 메시지를 내포하고 있어 의미가 크다.
네파 마케팅본부 정동혁 전무는 “많은 기업들이 7월 3일 ‘1회용 비닐봉투 안 쓰는 날’ 캠페인에 참여하는 등 비닐 사용 줄이기에 관심을 집중하고 있고 ‘네파’ 또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써 이번 레인트리와 같은 친환경 캠페인에 앞장 서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번 레인트리 캠페인은 기업이 먼저 비닐, 플라스틱 등 환경에 유해한 물질의 사용을 줄여 나가자는 전세계적인 움직임에 공감해서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독려하고자 기획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