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 스포츠’, 론칭 2개월 만에 10호점 돌파
2018-06-29이아람 기자 lar@fi.co.kr
연내 30개 매장 구축


유럽 최대 영국 프리미엄 신발ㆍ의류 멀티숍 브랜드 ‘JD 스포츠’가 빠르게 세를 구축하고 있다.
‘JD 스포츠’는 지난 4월 강남점 1호 매장을 오픈한 후 2개월 만에 10호점을 돌파 했다. ‘나이키’, ‘아디다스’ 등 스포츠 브랜드 신발 단독 제품과 그간 멀티숍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라이프스타일 의류 판매가 국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으면서 출점 속도에 가속이 붙고 있다.


이번에 오픈한 10호 매장은 인천 부평중앙점으로  인천에 위치한 두번째 매장이다. 국내 핵심 상권 중심으로 매장을 오픈하는 글로벌 전략에 맞춰 부평 문화의 거리 한가운데 위치하고 있으며, 영국에서 직송한 파급력 있는 이슈 상품(나이키 에어맥스 95, 97 등)이 입고되어 있다. 


특히 멀티 스포츠 패션웨어 공간으로 신발은 물론 퍼포먼스, 헤리티지, 그리고 스트리트 의류 라인을 아우르는 다양한 브랜드를 전개하며 해외 직구족 및 신발 마니아층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 또, 트렌드와 개성 표출에 민감한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하기 위해 '나이키', '아디다스', '휠라' 등 메이저 스포츠 브랜드의 특정 제품을 단독으로 선보이는 SMU(Special Make Up) 전략을 펼쳐오고 있다. 이와 함께 ‘JD 스포츠’는 ‘서플라이 앤 디맨드(Supply & Demand)’와 ‘핑크소다(PINK SODA)’ 같은 자체 제작 의류 브랜드를 선보이고 있다. 감각적인 디자인 및 우수한 내구성과 더불어 스윔웨어 경우 2-3만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트렌트세터들의 가심비를 공략하며 본격적인 여름시즌 돌입 전부터 40%이상의 판매율을 기록했다.


한편, 멀티샵 브랜드 최초로 ‘나이키’, ‘푸마’ 등 메이저 스포츠 브랜드들과 다양한 콜라보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전국 핵심상권 진출을 통해 올해 말까지 총 30개 매장을 구축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