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고의 디자이너 내 손으로 직접 뽑는다
2018-06-14김희정 기자 hjk@fi.co.kr
삼성물산 패션부문, '제2회 sfdf' 대중 평가 스타트...오는 25일까지 심사

국내 최고의 신진 디자이너를 뽑는 ‘스몰 에스에프디에프(sfdf)’ 대중 참여 평가가 드디어 시작됐다.


이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지난해 첫 선을 보인 패션 및 라이프스타일 디자이너 후원 프로그램 ‘sfdf’의 두 번째 수상자를 가리는 것으로 오는 25일까지 sfdf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심사를 할 수 있다.


sfdf 홈페이지에서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등 SNS 계정을 통한 간단한 본인 인증 과정을 거쳐 3명의 디자이너에게 ‘좋아요’를 클릭하는 방식으로 대중 참여 평가 순위는 실시간으로 공개된다.
최종 평가는 대중 평가 50%, 사내 디자인실장/CD(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등 전문가 평가 50%를 합산해 도출된다.


대중 참여 평가인 3차 심사를 통해 3개 팀이 선정되며 1등 1개 팀은 5000만원, 2등 1개 팀은  3000만원, 3등 1개 팀은 20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1위 수상 디자이너에게는 내년 3월에 진행되는 2019년 가을겨울 시즌 서울패션위크에 진출하는 특전도 주어진다.
단, 1위 수상팀이 의류 디자이너가 아닐 경우 2위과 3위 수상팀 중 의류 디자이너 1개 팀에게 혜택이 돌아간다.
또한 수상자들에게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통합 온라인몰 SSF샵의 입점 기회 뿐 아니라 ‘비이커’와 ‘에잇세컨즈’ 등의 브랜드와 협업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도 sfdf 관련 소식을 실시간으로 전달하고, TOP 10으로 선정된 디자이너 소개, 홍보영상, sfdf를 응원하는 패션업계 전문가 및 셀레브리티의 모습 등을 공개한다.


손광섭 마케팅담당 상무는 “대한민국 패션의 격을 높이는 한편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디자이너가 승승장구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투자가 뒤따라야 한다”며 “전문가들은 물론 패션에 관심이 있는 대중들이 함께 꼽은 디자이너를 선정해 크게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도록 다각도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2회 sfdf 최종 평가에 사내 임직원 및 패션 전문가의 2차례 심사를 거친 10개팀/디자이너가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