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오아울렛 마리오몰, 오는 26일 리뉴얼 오픈

2018-04-20 김희정 기자 hjk@fi.co.kr

도심형 아웃렛에 몰을 더한 토털 라이프스타일 공간 구현

마리오아울렛이 오는 26일에 대규모 리뉴얼을 마치고 1관과 2관을 마리오아울렛으로, 3관을 마리오몰로 새단장해 선보인다.


이번 리뉴얼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관별 카테고리 전문성 강화다.
기존에 분산돼있던 패션 및 잡화브랜드를 1관으로, 스포츠 및 아웃도어 브랜드를 2관으로, 마리오아울렛 3관은 마리오 몰로 변경해 고객 쇼핑 편의를 증대했다.




신개념 공간 몰링형태인 ‘스파이럴 몰링(spiral-malling)’을 구현한 마리오몰은 각 층이 유기적으로 연결된 나선형 구조의 특성을 살려 쇼핑부터 여가, 문화, 식사 등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복합문화쇼핑공간으로 거듭난다는 구상이다.
또한 1,2,3관은 브릿지 몰링(bridge-malling)을 적용해 독립된 3개관이 유기적으로 연결돼 고객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특히 마리오 몰은 패션부터 생활용품, 가구, 가전, 리빙, 놀이 및 문화여가, 신선식품, F&B 등 고객들의 각기 다른 취향과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구색을 완비했다. ‘유니클로’, ‘에잇세컨즈’와 같은 대형 SPA브랜드는 물론 ‘러쉬’, ‘플라잉타이거’, 애플 공인대리점 ‘KMUG’, ‘부츠’ 등이 상권 최초로 선보인다. 또 2층을 ‘난닝구’와 ‘로미스토리’, ‘어라운드101’ 등 대표 스트리트 패션브랜드 전문 존으로 구성했다.


가족 단위 및 키즈 고객을 위한 콘텐츠도 대폭 강화됐다.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도록 VR게임, 락 볼링장 등이 갖춰진 ‘G2Zone’, 신개념 메디컬 키즈 카페 ‘닥터밸런스’ 등과 생필품과 식품을 구매할 수 있는 ‘노브랜드’, 3개층에 걸친 초대형 리빙관이 구축돼 이전에 비해 다채로운 쇼핑 및 여가문화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마리오아울렛 관계자는 “이번 리뉴얼의 핵심은 마리오만의 강점은 더욱 강화하는 한편 고객 만족감을 높이도록 신선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선보이는데 있다”며 “특히 마리오 몰은 전체 면적의 28%를 여가문화 관련 콘텐츠로 채워 합리적 쇼핑과 함께 입고 먹고 즐기는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