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기능성 스포츠웨어 알파스킨 런칭
2018-02-02이아람 기자 lar@fi.co.kr


아디다스코리아(대표 에디닉슨)가 선수들의 퍼포먼스를 극대화 시켜주는 기능성 스포츠웨어 ‘알파스킨(ALPHASKIN)’을 전개한다.


 ‘알파스킨’은 이전의 베이스 레이어 제품과 달리 몸의 움직임에 맞춰 각 부분 별로 정밀하게 디자인 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섬유와 피부 사이의 부자연스러운 마찰을 줄여, 착용했을 때 불편함이 최소화 되도록 디자인 되었고, 몸을 자연스럽게 감싸 움직임을 그대로 흡수하고 지지해줌으로써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도와주는 제품이다.


압박 강도의 정도에 따라 3가지 종류로 나뉜다. 선수들은 각자의 취향과 플레이 스타일에 맞게 압박 강도를 선택할 수 있다. 가장 압박 강도가 높지만 몸을 완벽히 감싸 탄력적이고 자유로운 핏을 제공하며 반사소재 플랫심으로 본딩 처리를 한 ‘알파스킨 360’, 중간 레벨의 적절한 압박과 피부와 하나 된 듯한 밀착력은 물론 클라이마칠 기술력이 적용되어 쾌적함을 유지할 수 있는 ‘알파스킨 테크’ 그리고 클라이마쿨 기술력을 적용해 시원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알파스킨 스포츠’로 구성되었다.


‘아디다스’ 총괄 강형근 전무는 “선수들의 움직임과 니즈, 문화 등을 깊게 연구해 선수들의 퍼포먼스를 도울 수 있는 기능성 제품인 알파스킨을 완성했다” 며 “최첨단 시스템을 활용해, 선수들이 실제 착용 했을 때를 고려한 디자인으로 편안한 착용감의 제품을 개발했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