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폴액세서리' 올 봄 야심작 '문'라인 출시
2018-01-05강경주 기자 kkj@fi.co.kr
미니멀하고 세련된 토트백으로 차별화

삼성물산 패션부문(사장 이서현)의 '빈폴액세서리'가 올 봄시즌 야심작 ‘문(MOON)’ 백을 출시했다.


‘문(MOON)’ 라인은 클래식한 쉐입에 고급스러운 금속 장식으로 포인트를 준 미니멀하고 세련된 토트백으로, 오피스룩은 물론 공식적인 자리에까지 활용할 수 있는 상품이다. ‘잠금 장식이 반달 모양으로 디자인돼 백을 잠그면 동그란 ‘보름달(Full Moon)’ 모양이, 열면 반달(Half Moon)’ 모양이 연출되는 것이 특징이다.


빈폴액세서리 ‘문(MOON)’ 라인의 토트백은 실용적인 원 핸들로 디자인됐고, 캐주얼 뿐 아니라 포멀한 착장에도 다양하게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또 사첼백은 물건을 수납하여 들수록 자연스럽게 형태가 만들어져 스타일리시하고, 크로스와 토트백으로도 활용이 가능해 실용적이다.


배우 정유미는 화보를 통해 시크한 눈빛과 청순미 넘치는 패션센스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화이트 팬츠, 셔츠의 스타일링에 와인 컬러의 ‘문(MOON)’ 라인 토트백을 매칭해 도도하고 시크한 스타일링의 정석을 보여주는 한편 드레스와 블랙 ‘문(MOON)’ 라인 토트백을 차분하고 사랑스러운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최혜리 '빈폴액세서리' 디자인실장은 “30대 직장인들을 중심으로 가심비 소비행태가 지속되면서 실용적인 장점 뿐 아니라 심리적인 만족감을 높이는 데 집중했다” 라며 “달 모양의 디자인적 포인트와 젊고 역동적인 디자인이 소비자들에게 소구포인트가 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문' 라인은 전국 '빈폴액세서리' 매장과 삼성물산 패션부문 통합 온라인몰 SSF샵에서 판매된다.


정유미가 '문(MOON)' 라인 백을 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