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협력업체와 상생이 성장 원동력
2017-12-06강경주 기자 kkj@fi.co.kr
동반성장 간담회 개최…70억원 규모 기금 조성해 협력업체 자금 지원

52개 협력업체에 '상생과 변치 않는 협력'의 의미로 연리지·소나무 분재 선물

LF(대표 오규식)가 협력업체와의 상생을 위한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LF는 지난 5일 오전 서울 잠원동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52개 협력업체 대표들을 초청, 2017년 동반성장 간담회를 열었다. 올 한해 동반성장 프로그램 운영 결과와 협력업체 우수사례, LF가 마련한 2018년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공유하는 자리를 갖은 것.


동반성장의 체계적인 추진을 위한 전담부서를 운영 중인 LF는 이날 70억 원 규모의 동반성장 재원을 조성하여 직접 자금지원(자금 무이자 대여), 상생대출, 설비지원 등의 프로그램으로 협력업체들을 지원하고, 경영컨설팅 제공·교육훈련 지원·불공정 거래행위 신고센터 운영·클레임 요율 조정 등 비금융 부문 지원과 협력도 지속 강화할 계획을 발표했다.


LF는 협력업체와의 동반성장 및 긴밀한 파트너십 강화를 위해 매년 협력업체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날 간담회에서는 LF 오규식 대표이사를 비롯한 LF 관계자들과 52개 협력업체들의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 협력업체에 대한 감사패와 현판을 증정하고, 경영상 고충을 공유하고 문제해결 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날 간담회에서는 LF의 실무 직원들이 평소 감사함을 표현하고 싶었던 협력업체의 담당자에게 마음을 담아 직접 제작한 영상 편지와 순금감사카드를 증정하는 시간을 가졌다. 동시에 52개 협력업체 대표자 전원에게 상생과 변치 않는 협력의 의미를 담은 연리지와 소나무 분재를 선물했다.


오규식 LF 대표이사는 "LF가 국내 최고의 패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비결은 우수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지닌 협력업체와의 장기간에 걸친 공고한 파트너십 때문"이라며 "LF는 앞으로도 협력업체와의 변치 않는 파트너십과 신의를 최우선 가치로 두고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다연미소 여호문 대표, 인성컴퍼니 김성현 대표, JS 권종모 대표, LF 오규식 사장, 태성 형규태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