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드지' 올 겨울 시그니처 아우터는 ‘맥스 다운'
2017-12-01강경주 기자 kkj@fi.co.kr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에서 전개하는 남성복 '앤드지'가 겨울 시그니처 아우터 ‘맥스 다운’을 출시했다.


이번 맥스 다운은 '앤드지'의 컨템포러리 감성을 그대로 살리면서 생활방수 및 스트레치 기능을 업그레이드한 신제품이다. 네이비, 아이보리, 블랙, 카키, 그레이 등 세련된 컬러 라인업과 함께 실버 퍼 후드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배가시켰다.


이와 함께 이번 시즌 메가 트렌드인 롱 기장 스타일의 ‘맥스 롱 다운’도 함께 선보인다. 일반적인 롱 다운은 기장, 부피 때문에 다소 무거운 편이나 맥스 롱 다운은 가벼운 원단으로 충전재를 감싸 활동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스포츠 성향이 강한 다른 롱 다운과 달리, 패션 브랜드의 성격을 살려 스타일에 중점을 뒀다. 특히 카모플라주 패턴, 네이비, 블랙 컬러 등 도심에 어울리는 시크한 컬러에 블랙 라쿤 퍼로 포인트를 줬다.


앤드지' 모델 류승범이 겨울 시그니처 아우터 ‘맥스 다운’을 입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