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J' 시즌성 데님 강화...'슈퍼 히터진' 출시
2017-12-01강경주 기자 kkj@fi.co.kr

에프알제이(대표 성창식)의 'FRJ'가 겨울 시즌 데님 라인 '슈퍼 히터진'을 출시했다. 슈퍼 히터진은 써모라이트, 기모, 밍크 등 보온성을 극대화 할 수 있는 다양한 소재로 출시되어 선택의 폭을 넓혔다.


먼저 '써모라이트 발열 데님'은 원사 자체에 발열 기능이 있는 소재를 입혀 보온성과 가벼운 착용감이 특징이다. 별도의 소재를 덧대지 않고도 원단과 피부 사이에 따뜻한 단열층을 만들어 주며, 데님 본연의 느낌을 살린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기모 데님'은 브러쉬 가공의 기모 소재를 적용해 한층 더 보온성을 강화했으며, 무겁지 않은 원단으로 슬림한 데님 핏을 연출할 수 있다. 부드러운 착용감과 함께 스트레치 소재로 신축성까지 높였다.


'밍크 데님'은 원단 안쪽에 내부 열을 보존하는 인조 밍크털을 더해 부드러운 감촉과 보온 효과를 극대화한 제품으로 주목된다. 스트레치성 원단을 사용해 부해 보이는 느낌을 최소화 하도록 디자인했다.


'FRJ' 슈퍼히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