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돔’, 레인크로포드, 하비니콜스 등과 매칭 성과
2017-11-01강경주 기자 kkj@fi.co.kr
김민철 한국의류산업협회 ‘르돔’ 매니저

‘르돔’은 ‘아브라함케이한글’ ‘비틀비틀’ ‘제이니크’ ‘네이비스캔들’ ‘소울팟스튜디오’ ‘주빈’ 등 6개 브랜드와 함께 수주상담회 ‘제너레이션 넥스트 서울’에 참가했다.


특히 바이어 사전 매칭 상담 성과에 대한 참여 디자이너 만족도가 높았다. 홍콩 레인크로포드와 하비니콜스 등 유력 유통사 바이어들이 부스를 찾아 진지한 상담을 이어갔고 향후의 성과에 대해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좋은 위치에 부스를 꾸리기 위해 서울디자인재단에 적극적으로 어필하고, 바이어 매칭과 관리에 나선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