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복 ‘앤드지’ 새 모델 배우 류승범 발탁
2017-08-10강경주 기자
감각적인 스타일에 자유로운 낭만 더한 신선한 비주얼로 어필
'앤드지'가 배우 류승범을 새 모델로 발탁했다.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에서 전개하는 남성 패션브랜드 '앤드지(ANDZ)'의 새로운 전속 모델로 배우 류승범이 발탁됐다.

'앤드지'는 류승범의 보헤미안 시크 감성을 담기 위해 파리에서 2017 F/W 촬영을 진행했다. 광고 속 류승범은 브랜드 콘셉에 어울리는 내추럴한 스타일에 강렬한 카리스마를 더해 남성적인 매력을 맘껏 뽐냈다. 류승범의 개성 넘치는 모습과 파리의 낭만, 자유로운 분위기 등이 어우러져 신선한 비주얼을 제시했다는 평이다.

이처럼 '앤드지'의 이번 광고 캠페인은 기존 컨템포러리 스타일에 자유분방한 스트리트 엣지를 더해 자유로운 낭만이 느껴지는 비주얼로 완성된 것이 특징이다. 길이감 있는 루즈핏 팬츠에 스트리트 스타일을 가미한 포멀룩 등 전형적인 스타일을 탈피하면서 기존 '앤드지'에 새로운 이미지를 반영한 2017 F/W 패션 트렌드를 제시했다는 것.

특히 류승범은 패셔니스타라는 명성에 걸맞게 광고 속 모든 의상을 자신이 직접 선택하고 스타일링해 의미를 더했다. 의상뿐만 아니라 광고의 전반적인 무드 및 방향성에도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는 등 단순한 모델로서가 아닌 광고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역할까지 소화했다는 후문이다.

'앤드지' 마케팅 담당자는 "류승범이 '앤드지' 브랜드의 앰버서더로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차별화된 콘텐츠 개발 및 마케팅 활동 등을 통해 소비자와의 소통 강화에도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