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트렌’, 한 발 앞선 가을…버건디 3종 출시
2017-07-27최은시내 기자
'샤트렌'이 고혹적인 버건디 컬러를 앞세운 가을 아이템을 선출시했다.



패션그룹형지(대표 최병오)가 한 발 앞선 가을 아이템을 선보인다. 가을 간절기를 겨냥한 버건디 컬러를 선출시 한 것.


버건디는 세계적인 색채연구소 팬톤에서 올 가을 유행할 컬러이기도 하다. 이 컬러는 숙성된 와인색과 닮아 있으며, 고급스럽고 우아한 이미지를 자아내 가을마다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샤트렌'이 출시한 버건디 시리즈는 부드럽고 얇은 소재의 원피스, 블라우스, 스커트 등 다양한 아이템으로 구성돼 간절기부터 착용하기에 좋다. 심플한 디자인의 롱블라우스는 쉬폰 소재에 부드러운 안감이 덧대져 편안한 착용감과 실루엣이 돋보인다. 또 소매의 트임과 단추장식으로 포인트를 준 것이 특징이다.


A라인의 블라우스는 자연스럽게 주름이 잡힌 벨라인의 소매 디자인 덕분에 우아한 분위기가 돋보인다. 심플한 디자인에 넉넉한 길이감을 갖춰 어떤 팬츠나 스커트와도 잘 어울린다. 또 H라인의 롱스커트 레이스 장식는 버건디 컬러와 어우러져 고급스러우며, 리본 장식의 벨트가 더해져 여성미까지 연출할 수 있다.


김학균 '샤트렌' 본부장은 "버건디 컬러는 고급스러움과 따뜻한 느낌이 공존하는 매력적인 컬러인 만큼 올가을에도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번 '샤트렌'의 버건디 시리즈는 편안하고 얇은 소재를 접목한 만큼 간절기부터 가을 분위기를 연출하기에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샤트렌'은 올가을 숙성된 와인색, 진한 청록색, 연핑크 등 팬톤이 지정한 2017 F/W 시즌 유행 컬러를 활용한 신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