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베로, 방문 맞춤 서비스 실시

2006-03-09 최남희 기자 

VIP 위한 ‘알따 사르또리아’ 선보여

‘로우로우’ 플래그십스토어 홍대점

LG패션(대표 이수호)의 「알베로」가 VIP마케팅을 강화한다.

5월부터 직접 고객을 찾아가 고객의 체형에 맞는 옷을 맞춰주는 서비스인 ‘알따 사르또리아(Alta Sartoria)’를 시작한 것.

「알베로」하홍천 부장은, “최고 품질의 맞춤 정장으로 「알베로」의 고급스런 이미지를 강화하고, 「알베로」고객들을 더 많이 만들어 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맞춤 수트는 에르메네질도 제냐, 로로피아나 등의 고급원단으로 만들어지며, 30년 이상 경력의 수석패턴사와 맞춤전담 어드바이저가 함께 고객의 집을 방문한다. 고객이 직접 고른 원단과 컬러, 부자재를 사용, 완성도 높은 착용감과 만족감을 준다. 알따 사르또리아는 자체 라벨을 따로 만들고, 이니셔링을 부착. 브랜드 로열티를 강화한다. 맞춤 수트는 15일정도 생산기간이 걸리며, 가격대는 120∼850만원이다. 200만원대의 맞춤정장이 인기. 알따 사르또리아는 현대백화점 본점, 목동점, 롯데백화점 본점 등 주요 매장에서 이용할 수 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