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타고니아, 시스템 재정비 나서

2006-03-08  

통합 쇼핑몰 오픈, 직영매장 3개 오픈 계획

‘로우로우’ 플래그십스토어 홍대점

안나푸르나(대표 전병구)의 「파타고니아」가 상품력을 보강하고 유통망을 늘리는 등 본격적인 시스템 재정비에 나선다.

이 브랜드는 현재 직영점 3개점과 자체 온라인쇼핑몰을 주력으로 유통 전개하고 있다.

「파타고니아」는 우선 개별적으로 운영중인 「안나푸르나」와 「파타고니아」의 홈페이지를 통합 운영할 방침이다.

「파타고니아」의 박혜령 씨는, “개별로 운영되던 「안나푸르나」와 「파타고니아」 홈페이지를 통합·운영할 계획이다. 고객 D/B가 한 곳에 모이게 됨으로 마케팅이나 실제 구매에서도 상호 시너지 효과를 얻을 것으로 예상 한다”고 말했다.

또 유통망 강화를 위해 올 연말까지 3개 매장을 추가 오픈 할 계획이다. 하지만 매장 전개는 전문성 유지를 위해 직영체제를 고수한다.

한편 「파타고니아」는 「워터걸」의 써핑, 수영복 라인을 전개하는 등 상품력 강화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워터걸」라인은 연산동 등 해변이 인접한 지역 매장에 우선 공급될 예정이며, 반응에 따라 유통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박혜령 씨는, “시장이 성장하고는 있지만 브랜드간 경쟁은 심해질 것으로 예상해 상품력 보강은 물론 가격의 하향 조정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