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너스’, 김희선 주연의 <앵그리맘> 적극 지원

2015-03-20 최은시내 기자 cesn@fi.co.kr




인디에프(대표 손수근) 여성복 '조이너스'가 전속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김희선 주연 드라마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앵그리맘> 제작 지원에 나섰다.


<앵그리맘>은 2014년 MBC 극본공모 우수상 수상작으로 한때 '날라리'였던 젊은 엄마가 학교 폭력에 시달리는 딸을 지키기 위해 다시 고등학생이 돼 한국 교육의 문제점을 돌파해 나가는 극이다. 주인공을 맡은 김희선 연기변신으로 높은 반응을 이끌며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고 있다.


이에 '조이너스'는 전속모델인 김희선이 분하고 있는 <앵그리맘>을 적극 지원한다. 드라마 속 의상 및 매장을 협찬해 한국 교육의 문제점을 해결해 나가는 당당한 엄마의 모습을 연출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방침이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