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쇼핑몰’ 롯데몰 동부산점 개점
2014-12-24이슬 기자 ls@fi.co.kr
아시아 최대 아울렛 이천점보다 큰 규모로 선보여

 






프리미엄아울렛 기반의 복합쇼핑몰 ‘롯데몰 동부산점’이 지난 23일 개점했다. 이 곳은 부산시가 관광 랜드마크를 조성하기 위해 개발하는 동부산 관광단지의 핵심 쇼핑·문화 시설로, 향후 단지 내 들어서는 다양한 관광 인프라와 함께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동부산 관광단지는 370만㎡ 규모로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본관, 에비뉴엘, 영플라자) 면적의 100배에 달한다. 동부산점 오픈 후에는 2016년까지 호텔, 한옥마을, 테마파크, 골프장 등 다양한 관광 인프라가 단계적으로 들어설 예정이다.

롯데몰 동부산점은 그 중 112만9000㎡(3만9000평) 규모로 지하 2층, 지상 4층으로 구성됐다. 프리미엄아울렛, 쇼핑몰, 마트, 시네마가 결합됐으며, 그 중 프리미엄아울렛의 영업 면적은 5만5400㎡ 규모로 기존 아시아 최대 규모로 알려진 이천점보다 크다. 쇼핑몰은 1만4100㎡, 마트는 8800㎡, 시네마는 6관 1000석 규모다.

동부산점이 선보이는 브랜드는 모두 551개. 아울렛에 407개, 쇼핑몰에 144개가 입점했다. 의류, 잡화부터 가전, 홈패션까지 폭넓은 상품군을 구성했을뿐만 아니라 마트에서 생필품까지 구매할 수 있어 원스톱 쇼핑이 가능하다.

F&B 역시 총 67개 브랜드로 국내 최대 규모다. 특히 3층 푸드코트에는 남포수제비, 초량밀면, 양산왕돼지국밥 등 지역 맛집을 대거 입점시켜 쇼핑은 물론 부산지역의 ‘맛집 투어’까지 가능하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지역 기업들의 판로 확보와 매출증대에 기여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지역 우수 브랜드 34개를 대거 입점시켰다. 패션그룹 세정을 비롯해 그린조이, 파크랜드, 트렉스타, 콜핑 등이 자리를 잡은 것.

박상병 롯데몰 동부산점장은 “롯데몰 동부산점은 가족과 함께 쇼핑, 문화, 휴식 등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쇼핑공간”이라며 “국내 최대 쇼핑 특구로 발돋움해 지역 경제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