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작, 셔츠업계 최초 ‘파워클러’ 셔츠 출시

2014-07-24 이슬 기자 ls@fi.co.kr




우성I&C(대표 김인규)의 셔츠 브랜드 '예작'이 셔츠업계 최초로 미세혈류 흐름개선과 근 피로도 감소에 탁월한 '파워클러(POWER Kler)' 셔츠를 선보인다.


'예작'의 파워클러 셔츠는 첨단섬유기업인 벤텍스와 단독 계약 체결로 개발된 기능성 셔츠. 파워클러가 체온을 감지하면서 바이오 에너지를 인체로 방사하여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혈류개선, 피로회복 및 신체 밸런스 향상 효과를 증진시킨다.


이 셔츠는 면 100% 사틴 소재로 고급스러운 광택과 우수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솔리드 화이트, 트윌소재 화이트, 블루 셔츠 3가지 스타일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13만8000원.


최종우 '예작' 상품기획 팀장은 "1년여 전부터 벤텍스와의 공동 기술 개발에 힘써온 결과 파워클러 셔츠를 선보이게 됐다"며 "올 겨울 시즌을 겨냥한 새로운 기능성 셔츠도 출시를 앞두고 있으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