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살무늬 패턴으로 변신해볼까?
2012-06-15한예지 기자 hyj@fi.co.kr
「마리메꼬」 기하학적 프린트 원피스․팬츠 눈길



「마리메꼬」가 본격적인 여름 시즌을 맞아 야외 활동에 적합한 스폐셜 아이템을 선보인다.



「마리메꼬」의 대표 디자이너인 마이야 루에까리의 기하학적 프린트 ‘쿨마(Kulma)’ 패턴이 들어간 원피스와 팬츠가 그것이다.



기하학적 빗살 무늬가 활기 넘치는 분위기를 연출할 뿐만 아니라 허리 아래 부분을 펼치면 정사각형 형태로 변화하는 독특함이 눈길을 끈다.



쿨마 시리즈는 패턴 자체가 독특해 한 벌의 옷만으로도 간편하게 멋을 낼 수 있어 더운 날씨에 제격이다. 또 바캉스 시즌 휴양지에서는 세련된 리조트룩 으로 변신이 가능하다. 여기에 폴리우레탄 혼방 소재를 사용, 신축성과 뛰어나 착용감이 우수하고 구김 발생이 적은 것 도 장점이다.



시원한 소재의 코튼 원피스, 롱 드레스, 스커트와 블라우스의 세트로 구성돼 있는 「마리메꼬」의 다양한 여름 의상 컬렉션은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와 온라인 숍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