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스텀멜로우' 쾌조의 스타트
2009-10-23김동준 기자 donzuna@lycos.co.kr
론칭 첫달 롯데 본점서 매출 1억 넘겨 청신호



캠브리지(대표 제환석)에서 전개하는 「커스텀멜로우」가 지난 8월 론칭 이후 쾌조의 스타트를 보이며 다양한 홍보 마케팅으로 「커스텀멜로우」 알리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롯데 본점 매장이 억대 매출을 넘어서면서 비교적 순조로운 영업망 확보를 기대하고 있으며, 브랜드 론칭 이후 ‘오픈발’ 이라는 과소평가에도 불구하고 유통업계 관계자들이 바라보는 시각은 안정적인 시장 안착이 빠르게 이루어지고 있어 향후 남성 어번 캐주얼 시장의 중심이 될 것으로 평가했다.

비교적 객단가가 높은 수트의 비중이 낮아 매출 상승 폭에 다소 한계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으나 최근 수트 물량을 늘이는 한편 스니커즈와 남성 액세서리, 단품 재킷류의 판매율이 예상보다 웃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유통망 확대에 더욱 집중 하고 있다.

현재 10개의 매장을 오픈한 「커스텀멜로우」는 내년 상반기까지 20개 이상의 유통망을 확보에 본격적인 브랜드 볼륨화를 꾀할 방침이다. 「커스텀멜로우」는 기존의 남성 캐릭터 브랜드에서 전개해 왔던 단기 매출 상승을 위한 프로모션에서 벗어나 브랜드와 고객간의 소통을 위한 마케팅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본격적인 온라인 마케팅을 전개한지 2개월이 채 안되는 상황에서 홈페이지 방문객이 12만명을 넘어서고 있으며, 소비자들이 직접 참여 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전개하는 등 대기업 답지 않은 순발력 있는 마케팅 활동을 벌인 것이 주효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6일 홍대 클럽 ‘맨션’에서 열린 브랜드 론칭 기념 파티에서는 퍼포먼스 그룹 ‘골드스텝앤조이’의 라이브 페인팅과 영상이 어우러진 오프닝 쇼가 파티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브랜드 알리기에 나서는 한편 패션 피플들의 파티 섭외 1순위 그룹 ‘하우스룰즈’와 클럽 DJ가 함께 인위적인 브랜드 행사가 아닌 스토리텔링을 위한 ‘이야기꺼리’를 제공해 주목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