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FM ‘XF시리즈’ 떴다
2008-05-30김경환 기자 nwk@fi.co.kr
스마트쿨 소재 등 내추럴 감성·기능성 최고

코오롱FM ‘XF시리즈’ 떴다
에코 열풍이 불면서 내추럴 감성이 기능성 제품의 이슈로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 코오롱FM(대표 김창호)이 올초 출시한 내추럴 감성 기능성 소재 ‘XF시리즈’가 내년 S/S 시즌 제품 기획을 구상중인 MD, 디자이너들의 고민을 덜어줄 최고의 관심 소재로 떠올랐다.
XF시리즈는 기능성 별로 XF-후레쉬, 라이트, 스마트쿨, 스마트웜 등 4종류가 있으며 09 S/S 시즌에는 특히 XF-스마트쿨에 대한 관심이 높다. XF-스마트쿨은 봄∙여름철 시즌에 최적화된 소재로 천연 감성은 기본이고 시원함을 극대화한 혼합 처방의 써멀 버퍼 기능과 쾌속 건조 기능으로 상쾌함을 유지하는 하이브리드스 마트 소재로 평가받고 있다.
코오롱FM 최정식 과장은 “XF시리즈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내추럴 감성의 외관과 촉감이 패션 기획자들의 의도에 일치할 뿐만 아니라 고기능성까지 겸비해 09 S/S 트렌드에 부합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그 동안 천연 소재와는 다른 외관과 촉감 때문에 기능성 합성섬유 소재를 많이 기획하기 어려웠던 패션 브랜드들이 속속 XF 시리즈를 09 S/S 시즌에 채택하고 있으며, 이미 XF-후레쉬, XF-라이트를 제품화한 바 있는 아웃도어 브랜드들도 ‘XF-스마트쿨’ 사용에 적극적이다.
코오롱FM은 올해 XF-시리즈로 500톤 이상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